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람들

대한민국 역사와 미래 재단이 발족한 ‘지혜의 숲 100인 포럼’

글 : 김태완  월간조선 기자  kimchi@chosun.com

사진제공 : 대한민국 역사와 미래 재단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
  • 스크랩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대한민국 역사와 미래 재단(이사장 김형석 고신대 석좌교수)이 지난 10월 8일 서울 중구 프레지던트 호텔에서 ‘지혜의 숲 100인 포럼’을 발족하였다. ‘지혜의 숲 100인 포럼’은 우리나라가 겪고 있는 현실 문제를 고민하고 대안을 제시하기 위해 마련됐다. 포럼 운영위원장은 한헌수(韓獻洙) 숭실사이버대 총장이 맡았다.
 
  지난 9월 ‘대한민국 역사와 미래 재단’은 한국 현대사 연구를 통한 대한민국의 정체성 확립과 사회 통합에 기여하는 연구 활동을 위해 발족되었다. 고신대 김형석(金亨錫) 석좌교수가 이사장을 맡았으며, 권오성 전 육군참모총장, 배영훈 아이브스㈜ 대표, 이용구 전 중앙대 총장, 한헌수 총장이 이사로 참여했다.
 

  김형석 이사장은 “‘지혜의 숲 100인 포럼’을 통해 우리나라가 처한 복잡한 현안에 대한 정책 연구와 입법 활동에 기여할 계획”이라며 “각종 정책 포럼, 세미나, 공개강좌 등을 활발히 열겠다”고 말했다.⊙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협 어부바 콘텐츠 공모전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202112

지난호
전자북
별책부록
북스토어
프리미엄결제
2020년4월부록
정기구독 이벤트
  • 지난호
  • 전자북
  • 별책부록
  • 정기구독
  • 월간조선 2018년 4월호 부록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