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美 전문가, "북한은 미국 때릴 ICBM 기술 완성...핵으로 미국 어디든 타격 가능"

"미국 미사일방어망 뚫기엔 아직 역부족"이란 시각도

박희석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사진=뉴시스
북한이 평안북도 철산군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에서 ‘중대 시험’을 했다고 거듭 밝힌 가운데, 미국의 로켓 전문가들은 이에 대해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기술이 사실상 완성됐다고 분석했다. 대륙간탄도미사일로 미국을 타격할 수 있는 사거리 능력, 대기권 재진입 기술 등을 모두 갖췄다는 판단한다는 얘기다.
  
제프리 루이스 미들버리국제학연구소 동아시아 비확산센터 소장은 ‘미국의소리’와의 인터뷰에서 북한이 ICBM의 주요 역량을 두루 갖춘 것으로 진단했다. 최근 북한 서해발사장에서 미사일 엔진 시험 움직임을 포착해 크게 주목받은 루이스 소장은 “2017년 화성-14, 15형 발사를 통해 이미 미 본토까지 다다를 수 있는 능력을 증명했다”고 분석했다. 이어 “크기가 커진 화성-15형은 핵탄두를 탑재하고 미 전역 어디로든 충분히 비행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하버드 스미스소니언 천체물리학센터의 조너선 맥도웰 박사도 북한 미사일 사거리 만큼은 이미 미국 본토를 충분히 겨냥할 수 있는 ICBM 수준에 도달했다고 봤다. 일각에서 지적하는 북한 미사일의 정확도 문제와 관련해서는 “‘표적’을 정확히 맞출 수 있는지는 불분명하지만 미국 어느 지역이든 타격할 수 있는 능력은 충분히 위협이 된다”고 설명했다.
 
멕도웰 박사는 북한이 미국의 미사일방어망(MD)를 뚫을 정도로 충분한 기술력은 확보하지 못한 듯하다고 밝혔다. 중국, 러시아 등 미국의 적성국과 달리 핵무기, 장거리 미사일 보유량이 적어 미사일방어망을 무력화하고 미국에 타격을 주기엔 아직 그 ‘실력’이 부족하다고 봤다.

글=박희석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19.12.16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박희석 ‘시시비비’

thegood@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