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이번주중 중대 발표" 천리마민방위는 어떤 단체?

北 김정남 아들 김한솔 구출해 보호하고 있다고 주장... 조성길 관련 발표할까

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의 아들 김한솔을 구출해 보호하는 것으로 알려진 탈북지원단체 '천리마민방위'가 "이번 주에 중대한 발표가 있겠다"고 25일 밝혔다.

천리마민방위는 이날 웹사이트에 ‘통지해 드립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고 이같이 밝혔다.
이 단체는 "우리 조직은 어느 서방 국가에 있는 동지들에게 도움 요청을 받았다"며 "위험도 높은 상황이였지만 대응하였다"라고 했다.
이에 따라 지난해 11월 잠적한 조성길 전 이탈리아 주재 북한 대사대리와 관련한 발표가 있을지 주목된다. 조 전 대사대리는 이탈리아에서 잠적한 후 독일에서 미국 망명을 준비하다 미북정상회담을 앞두고 미국정부의 난색 표명으로 망명이 무산된 것으로 알려졌다.
 
 
천리마민방위는 탈북지원단체로 웹사이트를 통해 "탈북을 원하는 동지들을 돕겠다"는 내용의 글을 몇 달에 한 번씩 올린다. 이들은 "언제나 도움이 필요하시면 연락 주십시오"라며 자신들에게 연락할 수 있는 보안 이메일 주소(ccdprotection@protonmail.com)도 공개했다.

첫 글은 지난 2017년 3월 7일에 올라왔고, "재정적 지원을 하고 싶으시면 익명으로도 가능하다. 아래 비트코인 주소로 결제해 달라"며 연락처를 올려놓기도 했다.
 
천리마민방위는 2017년 3월 김한솔의 영상을 공개하며 "지난달 김정남 피살 이후 그 가족에게서 도움이 필요하다는 요청이 왔다. 급속히 그들을 만나 안전한 곳으로 직접 이동해 드렸다"며 "긴급한 시기에 한 가족의 인도적 대피를 후원한 네덜란드 정부, 중국 정부, 미국 정부와 한 무명의 정부에게 감사를 표한다"고도 했다.

 
본문이미지
2017년 3월 천리마민방위가 김한솔이라고 주장하며 올린 동영상.    사진=동영상 캡처  

또 지난해 1월에는 홈페이지에 “영국 정부에 감사를 나타내고 싶다”는 글이 올라와 김한솔이 영국에 있다는 얘기와 영국의 도움으로 영국연방 A국가로 거처를 옮겼다는 얘기가 탈북자단체를 중심으로 돌았다.
     

 

 
글=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19.02.26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권세진 ‘별별이슈’

sjkwon@chosun.com 인터넷뉴스팀장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