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고속도로 역주행 사고피해에도 경상... 최동석-박지윤 부부의 볼보는 어떤 차?

xc90, 2002년 출시된 후 차량사고 사망자 한 명도 없어

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박지윤 프리랜서 아나운서(왼쪽)과 최동석 KBS 아나운서 부부. 사진=뉴시스
만취 운전자가 몰던 화물차가 고속도로를 역주행해 승용차와 정면으로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승용차에는 운전자인 최동석 KBS 아나운서와 최 아나운서의 아내 박지윤씨, 아들과 딸이 타고 있었지만 경상에 그쳐 해당 차종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본문이미지
27일 오후 8시 30분께 부산 금정구 선두구동 경부고속도로 상행선 1.7㎞ 지점에서 2.5t 화물차가 역주행해 마주오던 볼보 승용차와 정면으로 충돌했다. 사진=부산경찰청 제공

이 사고로 화물차 운전자인 40대 A씨가 다리 골절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 결과 A씨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운전면허 취소 수준(0.08% 이상)으로 확인됐다.

승용차에 타고 있던 최 아나운서와 가족 3명도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들이 타고 있던 차량은 볼보 xc90이다.
 
사고 사실이 알려진 후 온라인커뮤니티 등에서 네티즌들은 이들 가족이 무사함에 다행이라면서 "트럭이 고속도로 음주 역주행을 했음에도 무사할 수 있었던 것은 해당 차의 안전성 때문 아니냐"는 의견이 이어지고 있다.
 
볼보는 스웨덴 브랜드로 소비자들에게는 튼튼하고 안전한 자동차로 알려져 있다. xc90은 8000만~9000만원대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다. 영국의 조사기관 댓첨리서치의 2018년 조사결과에 따르면 볼보 xc90 차량은 2002년 출시된 후 16년간 한 명의 차량사고 사망자도 발생하지 않았다.
 
 
본문이미지
지난 2019년 1월 서울옥션 강남센터에서 열린 볼보자동차코리아 플래그십 SUV 신형 XC90 출시 행사에서 모델들이 XC90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볼보자동차코리아
 
 
 

글=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0.07.28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권세진 ‘별별이슈’

sjkwon@chosun.com 인터넷뉴스팀장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