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尹 대통령 "이재명 대표 피습은 테러, 자유민주주의의 적"

3일 청와대 영빈관서 신년 인사회 "민생 위해 열심히 일할 것"

김세윤  월간조선 기자 gasout@chosun.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윤석열 대통령이 3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2024년 신년 인사회에 앞서 김진표 국회의장과 악수하고 있다. 사진=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은 1월 3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피습 사건에 대해 "테러라고 하는 것은 피해자에 대한 가해행위, 범죄행위를 넘어서서 인간의 자유를 억압하고 자유 사회를 지향하는 모두의 적이라고 할 수 있다. 자유민주주의의 적"이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신년 인사회에서 "원래 오늘 이 자리에 참석하기로 했던 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어제 테러를 당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우리 모두 하나된 마음으로 피해자를 위로하고, 같은 마음으로 단호하게 대응해야 된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전날 이 대표의 피습 소식을 접한 뒤 "결코 있어서는 안 될 일이 벌어졌다"며 깊은 우려를 표명했다. 이어 경찰 등 관계 당국에 신속한 진상 파악과 빠른 병원 이송 및 치료 지원을 지시했다.


윤 대통령은 "지난 한 해에도 국민이 행복한 나라, 따뜻한 사회 만들기 위해 정계, 정부, 종교계, 참석하신 모든 분들께서 정말 애써 주신 것에 대해 감사드린다"며 "올해도 미래 세대의 행복과 풍요로운 민생을 위해 우리 다 함께 열심히 일하자"고 덕담을 나눴다.


이날 행사에는 김진표 국회의장·조희대 대법원장·이종석 헌법재판소장·한덕수 국무총리·노태악 중앙선거관리위원장 등 5부 요인과 김한길 국민통합위원장, 국회 상임위원장, 정부 장·차관, 경제계·노동계·종교계 대표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과 윤재옥 원내대표, 양향자 한국의 희망 대표도 참석했다.

 

한동훈 비대위원장은 "국민의힘은 모든 폭력을 강력하게 반대할 뿐만 아니라 진영과 상관없이 피해자의 편에 서서 행동하는 사람들"이라며 "우리 국민의힘과 우리 지지자들 모두 같은 마음으로 이재명 대표의 쾌유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김진표 국회의장은 "올해도 많은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위기를 기회로 극복해 대한민국의 저력을 다시 한 번 보여줘야 한다"면서 "정부와 국회가 국민 마음을 하나로 모아 이 위기를 극복해 나가고, 새로운 희망을 만들어내는 한 해가 되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우리 사회에는 묵묵히 자기 소임을 다하는 분들이 많다"며 "그분들의 수고와 헌신에 보탬이 되고, 현장에서 체감하는 변화가 이어질 수 있도록 국민 삶의 현장으로 더 열심히 다가가겠다"고 말했다.


글=김세윤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4.01.03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김세윤의 ...

gasout@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