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민주당은 지금 이성 잃어...체제 전복 DNA 드러내"

윤상현, "정말 사악하고, 간악하고, 발악하는 사람들은 누구?"

박희석  월간조선 기자 thegood@chosun.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사진=뉴시스

윤상현 국민의힘 의원이 '윤석열 퇴진' 촛불집회에 참석한 야당 의원들의 언행에 대해 "체제 전복의 DNA가 드러난 것"이라고 밝혔다. 

 

윤상현 의원은 20일 자신의 페이스북 글을 통해, 전날 서울시 숭례문 인근에서 자칭 '촛불승리전환행동'이 개최한 '윤석열 퇴진 촛불집회'에 안민석 등 더불어민주당 의원 6명과 '무소속 친명' 민형배 의원이 참석한 것과 관련해서 "이제 민주당의 본색은 분명히 드러났다"고 밝혔다.  

 

윤상현 의원은 해당 글에서 "민주당은 참사를 애도하는 것도 아니고, 정부의 책임을 추궁하는 것도 아니다. 윤석열 정부를 인정하지 않는 것"이라고 규정했다. 이어서 "심리적 불복이 아니라 공개적 불복"이라며 "체제 전복의 DNA가 드러난 것"이라고 꼬집었다. 

 

윤상현 의원은 또 "이해찬 전 민주당 대표는 윤석열 정부가 사악한 정권이며, 짐승 같은 정권이라고 했고, 민주당의 모 의원은 이상민 장관을 향해 발악한다고 했다"며 "지금 민주당은 이성을 잃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광기"라고 규정했다. 

 

윤상현 의원은 "민주당은 '대장동 주범은 윤석열'이라고 하더니, 이제는 '이태원 주범도 윤석열'이라고 한다"며 "정말 사악하고, 간악하고, 발악하는 사람들이 누구입니까?"라고 반문했다. 이어서 "국민은 더 이상 속지 않는다. 거짓으로 쌓은 성은 무너지게 돼 있다"며 "정권 퇴진은 외치는 저들은 자신들의 죄와 거짓을 침몰시키기 위해 국민을 선동하고 있지만, 몇 걸음 못 간다"고 주장했다. 

 

글=박희석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2.11.20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박희석 ‘시시비비’

thegood@chosun.com
댓글달기 1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josh4468@naver.com (2022-11-21)

    더불어 주사빨당늠들이 이재명이를 계양구에공천해주고 대표로 옹위하고 죽자사자 감싸고 도는것은 십중팔구 이재명이의 대장동 떡고물을 받아처먹고 하는짖거리가 아닌가 의심이 간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