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별책부록
  1. 2006년 10월호
예로부터 자연은 대(大)우주, 인체는 소(小)우주라고 했습니다. 한의학에서는 대우주인 자연에서 일어나는 모든 현상들이 소우주인 인체에 영향을 미치면서 인체의 변화가 나타난다고 보고 있습니다. 여름이 지났음에도 불구하고, 여름철의 느긋한 생활 규칙을 유지하면 가을...

보약은 한자어로 보(補)와 약(藥)의 합성어다. 보(補)는 보강·보충을 한다는 의미이고, 약(藥)은 한약재를 가리킨다. 보약은 한약재 중에 우리의 몸을 보강해 줄 수 있는 모든 약재라고 볼 수 있다. 한의학에서는 인체의 상태에 따라 치료 원칙을 나누는데, 크게 보...

가을은 예로부터 건강을 잘 지켜야 하는 시기로 알려져 있다. 이는 한참 왕성했던 陽(양)의 기운이 변하면서 인체의 급격한 변화를 일으키는 시기이기 때문이다. 낮의 길이가 하루하루 빠른 속도로 짧아지고, 기온은 하루가 다르게 변하는 시기에 몸은 자연에 제대로 적응...

현대 한의사들이 많이 보는 허준의 동의보감(東醫寶鑑) 맨 첫 페이지에는 「신형장부도」라는 그림이 나와 있다. 「신형장부도」는 사람을 똑바로 그리지 않고, 옆에서 본 측면도로 그린 그림이다. 허준 선생은 이 그림 아래에 『사람은 우주에서 가장 영귀한 존재이다. 머리가 둥...

한의학에서는 땀을 혈액의 여분이라고 보며, 땀을 통해 양기(陽氣)가 배출된다고도 말한다. 올여름처럼 더웠던 날씨 속에 과도하게 땀을 흘린 경우, 우리 몸에서 알게 모르게 양기가 새어나간 것이다. 혈기 왕성한 젊은이들에게는 별 문제가 되지 않지만, 중장년층 중 본래 양...

가을은 여성들에게 달갑지 않은 계절이다. 자칫 여름철의 좋지 못한 섭생으로 인한 피로가 누적될 수 있고, 환절기 기후로 인해 피부가 거칠어지고 윤택함을 잃기 십상이다. 또 가을철에는 모발의 성장 속도가 늦어, 여성들 중 탈모 현상을 경험하는 사람도 종종 있다. ...

입시는 대부분 늦가을과 겨울에 걸쳐 있다. 수험생들이 여름에 공부하다 보면 땀을 지나치게 많이 흘리기도 하는데, 한의학에서는 이 땀을 「진액(津液)」의 일종으로 본다. 진액은 인체의 육체적 활동의 총화인 정(精)을 만드는 기초로 보며, 이 정(精)이 모인 곳이 두뇌와 ...

소아(小兒)는 기본적으로 대사가 활발하고 성장이 빠르기 때문에 한의학에는 少陽(소양)의 몸이라고 한다. 이는 몸에 따뜻한 기운이 왕성하지만 아직 성숙되지 못해 기초가 부족하므로 쉽게 차가워질 수도 있다는 것을 표현한 말이다. 가을은 여름의 뜨거운 기운이 차가운 기운으로...

사상의학에서는 사람들을 체격과 체형, 장부의 허실, 얼굴의 생김새, 성격, 약에 대한 개체적인 반응 상태, 임상적 특성들을 종합해 태양인, 소양인, 태음인, 소음인으로 분류한다. 같은 병인이 작용해도 사상인에 따라 각기 다른 증세가 나타나기 때문에 치료도 다르게 해야 ...

태양인은 대개 마른 체격을 갖고 있지만, 병이 들거나, 몸 상태가 좋지 못하면 살이 찌기도 한다. 불규칙한 생활, 출산이나 유산 후에 몸조리를 제대로 하지 않으면 쉽게 살이 붙는다. 태양인은 폐가 크고, 간이 작으며, 허리 아랫부분이 약한 편이다. 서있는 자세가 불안정...

기운이 좋고 건강한 소양인은 뚱뚱해지지 않는다. 「아무리 먹어도 살이 찌지 않는다」는 사람들이 소양인이다. 그러나 이들도 몸의 상태가 나빠지면 살이 찐다. 평소에 많이 움직이다가 아프면 활동량이 줄어들고, 기운 순환도 나빠지기 때문이다. 그래서 병원에 입원한 다음이나 ...

태음인 치료의 주안점은 왕성한 식욕을 억제하고 뱃속의 허전함을 채워주는 데 둔다. 이 때문에 억지로 식욕을 참아야 하는 괴로움이 없어 좋다. 기운의 순환을 좋게 하는 약재를 써서 건강해지면서 살이 빠진다. 치료를 시작하면 먼저 몸이 가벼워지고 잠이 준다. 기운이...

소음인은 대개 너무 말라서 걱정이다. 살 좀 쪄봤으면 하는 사람들이 소음인이다. 그러나 이런 사람들도 몸이 아프거나 수술을 받고 난 뒤 기초대사량이 줄면서 살이 찌기도 한다. 특히 피임 수술을 받고 나이가 들면서 살이 찌는 경우가 많다. 이런 소음인들은 많이 먹고나서 ...

2006년 10월

201712

지난호
전자북
별책부록
정기구독
  • 지난호
  • 전자북
  • 별책부록
  • 정기구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