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신임 육군참모총장에 첫 학군단 출신 남영신 내정

비육사 출신 총장 1948년 육군 창설 이후 처음

정광성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신임 남영신 육군참모총장 내정자가 지난해 4월 15일 문재인 대통령에게 청와대에서 지상작전사령관의 진급 및 보직신고를 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조선DB
신임 육군참모총장에 학군 출신 남영신 지상작전사령관(58·학군 23기)을 내정했다. 학군 출신 육군총장은 1948년 육군 창설 이후 처음이다. 1969년 첫 육사 출신 총장이 탄생한 이후 51년 만의 비육사 총장으로도 기록됐다. 

국방부는 21일 신임 육군총장에 남영신 지상작전사령관을 내정하는 등 5명의 대장 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육사 출신은 제19대 서종철 대장부터 제48대 서욱 대장까지 한차례도 거르지 않고 총장직을 독식해 왔다.

남 내정자는 육군특수전사령관에서 국군기무사령관으로 발탁되어 기무사 조직을 해편(解編·해체 후 새로 편제) 한 후 군사안보지원사령부 창설을 주도했고, 초대 안보지원사령관을 맡았다.

그는 서욱 국방부 장관과는 임관 기수로 동기다. 서 장관이 육군총장으로 있을 때 지상작전사령관을 맡았다.

국방부는 두 사람의 기수 차이가 없는 것에 대해 “1993년도에 제31대 이병태 국방부 장관과 제30 김동진 육군총장이 동기로 1년 정도 같이 일한 사례가 있었다”면서 “이미 서 장관이 육군총장 시절 남 내정자는 지상작전사령관이라는 지휘 관계에 있었고 당시에도 호흡을 잘 맞춰왔다”고 설명했다.

신임 공군참모총장에는 이성용 합참 전략기획본부장(56·공사34기)이 내정됐다. 

연합사부사령관에는 김승겸 육군참모차장(57·육가42기), 지상작전사령관은 안준석 청와대 국방개혁비서관(56·육사43기), 2작전사령관에는 김정수 지상작전사령관 참모장(57·육사42기)이 내정됐다.

글=정광성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0.09.21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정광성 ‘서울과 평양 사이’

jgws1201@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