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北 김정은, 문재인 대통령에 "코로나바이러스 극복 응원" 친서 보내

文대통령, "감사하다" 답장

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사진)이 지난 4일 문재인 대통령에게 친서를 보냈다. 여동생 김여정이 청와대를 향해 독설을 쏟아낸 바로 다음날 김정은이 친서를 보낸 뜻에 관심이 집중된다.
 
윤도한 국민소통수석은 5일 춘추관 브리핑에서 "김 위원장이 어제 문 대통령에게 친서를 보내왔다"며 "김 위원장은 친서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와 싸우는 우리 국민에게 위로의 뜻을 전했다"고 밝혔다.

이어 "(김 위원장은) 또, '반드시 이겨낼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며 "김 위원장은 '남녘 동포들의 소중한 건강이 지켜지기를 빌겠다'는 말도 했다"고 전했다.

김 위원장은 "코로나 19 바이러스를 반드시 극복할 수 있도록 조용히 응원하겠다"며 문 대통령에 대한 변함없는 우의와 신뢰를 보냈다고 윤 수석은 설명했다.

윤 수석은 문 대통령이 감사의 뜻을 담은 친서를 오늘 김 위원장에게 보냈다고 전했다.
 
 
글=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0.03.05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권세진 ‘별별이슈’

sjkwon@chosun.com 인터넷뉴스팀장
댓글달기 1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명범 (2020-03-05)

    문씨에게 북한과의 평화쑈라는 헛되고 미친 환상을 또 심어주려는구나.
    북괴의 핵폐기가 먼저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