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속보] 대전 한국타이어 공장서 큰불...5시 현재까지 불길 잡히지 않고 있어

소방당국 대응3단계 발령

하주희  월간조선 기자 everhope@chosun.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한국타이어 대전공장에서 화재가 일어났다.

12일 오후 10시 9분께 대전시 대덕구 목상동 한국타이어 공장에서 발생한 화재로, 인근 아파트 단지 주민들이 대피했다. 

 

소방당국은 오후 10시 17분께 대응 1단계를 발령했다가 오후 10시 34분께 경보령을 대응 2단계로 상향했다.13일 오전 2시 10분에는 대응 3단계까지 발령했다.

 

대응 3단계가 발령되면 지방자치단체 소속 소방본부 소방력이 총동원되고, 인접 지역의 가용 가능한 소방 인력과 장비를 총동원할 수 있다.

 

안봉호 대덕소방서 소방행정과장은 "불이 확대될 가능성이 있어 타이어 등 물류 쪽으로 옮겨붙지 않도록 대응하고 있다"며 "현재까지 실종자나 추가 부상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 중"이라고 설명했다.

 

강한 바람에 불길과 연기가 치솟고 타이어 등이 타는 냄새가 인근 아파트 단지까지 번지면서 아파트 단지에선 주민에게 대피 안내 방송을 하기도 했다.

 13일 새벽 5시 현재까지 불길은 잡히지 않고 있다. 


입력 : 2023.03.13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하주희 ‘블루칩’

everhope@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