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여야 국회의원 105명, 익산시 왕궁지구 '식품클러스터 2단계 국가산단지정' 건의

"익산 국가식품클러스터 1단계 성공, 2단계 추진 필요하다"

하주희  월간조선 기자 everhope@chosun.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익산 왕궁지구에 위치한 국가식품클러스터 조감도

 여야 국회의원 105명이 전북 익산의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를 국가산업단지로 지정해 달라는 건의서를 정부에 전달했다.
 익산시와 김수흥 국회의원(익산갑)은 13일, 추가로 조성되는 국가식품클러스터를 국가산업단지 후보지로 지정해달라는 건의에 여야 국회의원 105명이 서명했다고 발표했다. 건의서는 국토교통부에 전달됐다. 

 김 의원은 '국가적 차원에서 육성해야 할 미래산업에 산단 지정이 필요하다는데 여야 의원들이 인식을 같이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12월 익산시는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를 정부로부터 신규 국가산업단지로 지정받기 위해 후보지 제안서를 제출했다. 국토교통부는 이달 하순 이를 결정할 계획이다.
국가식품클러스터는 미래 농식품산업을 이끌 국내 최초의 식품 전문 국가산단이다. 1단계와 2단계로 나뉘어 진행되는데,  232만㎡(70만평) 규모로 조성한 1단계 산단은 현재 127개 사와 분양 계약이 체결됐다. 80%가량의 분양률이다.
 이에 2단계 산단 확장의 필요성이 대두됐다. 입주를 희망하는 상당수 기업이 대규모 부지를 요구하는데, 조건에 맞는 부지가 부족했기 때문이다.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는 1단계 산단 인근에 미래형 식품 문화복합산업단지 형태로 조성될 예정이다. 푸드테크 기반 미래 식품산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단순 식품 제조 중심의 산업단지를 넘어 생산·지원·문화가 결합한 형태다.

 김수흥 의원은 "대한민국의 식품산업을 선도하고 동북아 식품시장의 메카로 성장시키기 위해서 반드시 익산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가 국가산단 후보지로 지정되어야 한다"며"여야 대선 후보들도 이를 공약했고, 여야의 초당적 지지를 받은 만큼 좋은 결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입력 : 2023.02.13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하주희 ‘블루칩’

everhope@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