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1. 정치

문희상 국회의장 쇼크증세로 병원행... 한국당 의원들과 설전 중 저혈당 쇼크

한국당 "바른미래당 오신환 사보임 불가" 문 의장 "지금 확답 못해" 고성 오가

24일 문희상 국회의장이 의장실을 나가려 하자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막아서고 있다. 사진=뉴시스
 
문희상 국회의장이 쇼크 증세로 병원으로 실려갔다. 문 의장은 24일 의장실을 찾아온 자유한국당 의원들과 설전을 벌이다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24일 오전 비상의원총회를 가진 후 문희상 국회의장실을 찾았다. 나경원 원내대표 등 의원들은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 소속인 바른미래당 오신환 의원 사보임과 관련, "국회법상 임시회 회기 중에는 사보임시킬 수 없다"며 문 의장에게 오 의원 사보임을 막아달라고 요청했다.

국회법 48조는 ‘특별위원회의 위원을 개선(사보임)할 때 임시회의 경우에는 회기 중에 개선될 수 없고, 정기회의 경우에는 선임 또는 개선 후 30일 이내에는 개선될 수 없다’고 규정하고 있다. 4월 임시회가 만료되는 날은 5월 7일이다.

문 의장은 "의회민주주의 원칙에 따라 의장이 할 수 있는 것은 모든 것을 다 하겠지만 부득이한 경우에는 도리가 없다"고 말했다. 그는 "아무리 겁박해도 이 자리에서는 결정하지 않는다"며 의장실을 먼저 뜨려고 했지만, 이를 막는 한국당 의원들과 충돌하며 고성이 오갔다.

한국당 의원들은 문 의장의 퇴장을 막아섰고, 문 의장은 "이럴 거면 차라리 멱살을 잡아라"고 맞섰다. 일부에선 몸싸움도 일어났다. 문 의장은 이 과정에서 국회 의무실로 이동해 응급처치를 받았고,. 이어 오전 11시께 진료를 위해 여의도 성모병원으로 이동했다.
 
박수현 국회의장 비서실장은 "굉장히 충격이 심해서 저혈당 쇼크가 왔다"며 "절대적인 안정을 요한다는 의사 소견이 있었다"고 전했다.

한국당은 이후 행정안전위원회 회의실에서 다시 긴급 의원총회를 진행하고 있다.
 
 
글=월간조선 뉴스룸
 

입력 : 2019.04.24

조회 : 1414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