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1. 안보

美 하원, 북한 인권 개선 없는 '대북제재 완화' 금지법 상정... "북한 정권의 인권 유린 지속되는 한 자발적 북핵 폐기 믿을 수 없어"

박희석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사진=뉴시스
미국 하원은 의회의 승인을 받아야 미국 대통령이 대북제재를 완화할 수 있도록 하는 법안을 상정했다. 해당 법안을 발의한 브랜던 보일 민주당 하원 의원은 북한은 전 세계 최악의 인권침해국 중 하나라고 규정했다. 이어 김정은은 자신의 가족을 살해했고, 정치범 수용소를 곳곳에 운영하고 있으며, 정적들을 공개 처형했다며 김정은 인권 유린상을 적시했다.
 
해당 법안에 제시된 대북제재 완화 요건은 북한 정권의 정치범 수용소 운영 등 인권 유린 행위 중단 인권 유린 범죄 행위 공개 과정 수립 오토 웜비어 불법 억류·고문·살해 범죄에 대한 사과 등이다. 해당 법안에 따르면 미국 정부는 북한 비핵화 협상 과정에서 북한 인권 상황에 관한 투명성도 동등하게 요구해야 한다. 또 북한이 주민들을 상대로 대량 잔학행위를 지속하는 이상 미국은 김정은과 북한 독재 정권 지도부가 자발적으로 그리고 평화적으로 핵 프로그램을 폐기할 것이라고 믿어선 안 된다고 강조하고 있다.
 
 
 
=박희석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18.06.17

조회 : 1017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박희석 ‘시시비비’

thegood@chosun.com
댓글달기 1건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 조성국 (2018-06-18)   

    미국의회가 한국의회에서 할일을 대신해 주고 있네요. 추미애 이 인간은 이런일에는 입도 벙긋안하네요 어느나라가 인간인지? 가증스러운 인간들이 한국에는 너무 많아서 걱정이네요.
    부디 우매한 국민들이 정신차려서, 이 위기를 벗어나야 할텐데요.진짜 걱정입니다. 공짜 좋아해서 진짜 걱정이에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