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1. 정치

[속보 남북정상회담] 박근혜 정부 화장실 문제 트집 잡던 현 여당 정치인들은 다 어디 갔나?

김정은, 건강문제로 '전용 화장실' 가지고 내려온 듯

최우석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조선DB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016년 12월 8일 국회 본청에서 진행한 ‘박근혜 대통령 탄핵’ 유튜브 생중계 방송에 출연해 “박 대통령이 인천시청을 방문하기 전 청와대 측이 기존의 변기를 뜯어가고 새것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안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인터넷 TV와 인터뷰에서 "서울구치소는 오늘 빨리 변기 교체를 해놔야 한다"며 "그분은 변기가 바뀌면 볼일을 못 보기 때문에 인도적 차원에서 그렇게 해야 한다"고 조롱했다.
 
2017년 10월 13일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전재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조윤선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재임 당시 서울 출장 등 일정 때 사용하는 서울사무소에 장관 전용 화장실을 만들어 이용했다고 주장했다.
 
진 의원 측은 "문체부는 지난해 9월 5일 조 전 장관이 취임한 직후부터 서울 용산구 서계동 서울사무소에 장관 전용 화장실 설치를 시작했다. 그간 서울사무소 장관 집무실에는 전용 화장실이 없었고, 일반 직원과 함께 사용하는 공용 화장실만 있었다. 당시 문체부는 이 공용 화장실과 붙어 있던 직원용 체력단련실을 폐쇄한 뒤 변기와 샤워부스를 설치했다. 새로 설치된 변기는 조 전 장관만 사용했다"고 했다.
 
문체부는 이에 대해 전 의원 측에 “조 전 장관은 공용 화장실을 개의치 않고 썼지만 이를 공유해야 하는 여직원들이 불편을 호소해 전용 화장실을 설치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전재수 의원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화장실 쓰는 문제까지 건드려 미안하긴 하지만 화장실 쓰는 것까지 특권의식에 쩔어 있던 박근혜 정부 사람들. 이건 참 아니지 않나”라는 글을 올렸다.
 
 미 CBS와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남북정상회담에 '전용 화장실'을 가지고 내려온다고 한다. 보도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남북정상회담 현장에 있는 공중 화장실 사용을 거부했다.
 
본문이미지
문재인 대통령(오른쪽)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7일 오전 판문점 군사분계선에서 남측 지역으로 이동하고 있다. 사진=한국 사진 공동취재단

자신의 배설물을 통해 건강 정보가 유출될 수 있음을 우려한 것이라는 추측이 나온다.
 
실제 김 위원장이 북한 내 군 기지와 국영 공장 현장을 방문할 때도 전용 화장실이 구비된 차량을 가지고 간다고 한다.
 
이날 남북정상회담이 열린 판문점에는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절대권력’을 확인할 수 있는 북한 측의 삼엄한 경호가 눈길을 끌었다.
 
김 위원장이 사용할 방명록이 놓인 책상 쪽으로 향한 일행 중 한 명은 의자에 분무기로 소독약을 뿌리고 흰색 천으로 의자의 앉는 부분과 등받이, 팔걸이, 다리 부분을 닦기 시작했다. 이어 분무기로 물을 뿌린 뒤 다시 한 번 흰색 천으로 의자를 닦았다.
 
박 전 대통령의 변기 교체는 특권의식이고, 김정은의 전용 화장실 사용은 당연한 것일까.
 
이날 경기 파주시 임진각 등에선 보수 단체 회원들의 정상회담 반대 시위가 열렸다.
 
글=최우석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18.04.27

조회 : 6809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최우석 ‘참참참’

woosuk@chosun.com
댓글달기 6건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 이박리 (2018-05-05)   

    좌빨들은 위선자에다 거짓말장이라고 하는 이유가 이런 것입니다.

  • 진실왜곡 (2018-04-30)   

    내로남불도 문제지만, 거짓유포가 더 문제다. 진실은 어디로 가고, 최순실 재산 이야기하던 그 입에서 나온 말 중 진실은 과연 몇 퍼센트일꼬? 그만 그럴까?

  • *** (2018-04-30)   

    박대통령 당시 그런일이 있었지-
    그때 그리도 비판했던자들 왜들 말이 없지
    저으니에게는 입 꾹 다물고- 참 내로남불도 가관이다

  • 박혜연 (2018-04-29)   

    월간좇선 조까라!!!!

  • 박혜연 (2018-04-28)   

    애국보수입장에서는 정으니가 내로남불해대고 진보를 자처한 종북좌파입장에서는 503번이 내로남불해대니!!!! ㅡㅡ

  • 여당누구였냐 (2018-04-27)   

    진짜 여당이나 지들 세력들은 내로남불의 끝판이구나..진짜 밥 맛 떨어지는 새끼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