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1. 사회

구더기 무서워 장 못 담글까? 지진에 파괴된 원전 없다!

지진 따른 원전 의심보다 자기 집 내진설계가 더 급한 일

심민섭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구더기 무서워도 원전이라는 장은 담그자. 먹거리 자원이 없는 우리나라에서 원전은 대단한 '밥벌이' 수단이다. 원전을 포기하고 지불해야 할 에너지 부담 또한 아주 크다. 지진으로 파괴된 원전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반대하는 것은 과거 광우병 공포에 소고기 수입 중단하라던 촛불시위와 흡사하다. 근거 없는 원전 의심보다 자기가 살고 있는 집 내진설계가 더 급한 일이다.
   
글·그림=심민섭
 
본문이미지

입력 : 2017.11.20

조회 : 4963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2건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 장영우 (2017-11-24)   

    역시 내용좋구
    최곱니다

  • 한심해 (2017-11-21)   

    옳고 그름을 떠나 오직 반대를 위한 반대족들이 이나라전체에 기생하고 있다
    어느 세월이 되어야 그들을 박별할 처방이 만들어 질지 ......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