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김기현, '국가 통계 조작 의혹'에 "문재인 정권은 대체 어디까지 썩었나?”

"文 정권은 파렴치한 조작과 공작으로 얼룩진 ’속임수 정권’"

박희석  월간조선 기자 thegood@chosun.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사진=뉴시스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가 감사원이 발표한 '문재인 정부 국가 통계 조작 실태'와 관련해서 "당시 통계조작에 가담하고, 배후에서 국기문란 행위를 직간접적으로 지시한 인사들을 끝까지 발본색원해 법의 심판대에 세워야 한다”며 '문재인'을 언급했다. 

 

김기현 대표는 17일 자신의 페이스북 글을 통해 '국가 통계 조작' 과 관련해서 "직접적이든 간접적이든 당시 문재인 전 대통령이 어디까지 관여했는지도 밝혀내야 할 부분”이라고 강조했다. 

 

이어서 "국민들이 허리띠 졸라 매고 땀 흘려 일해 번 돈으로 세금을 내며 국가 경영을 맡겼는데, 그 세금으로 봉급을 받는 권력자들이 이런 인면수심 짓을 저지른 것"이라고 비판하면서 "문재인 정권은 도대체 어디까지 썩은 것이냐”고 반문했다. 또 "울산시장 선거공작과 대통령 선거공작도 모자라 이제는 통계조작까지 그야말로 문재인 정권은 파렴치한 조작과 공작으로 얼룩진 ’속임수 정권’이 아닐 수 없다”고 꼬집었다. 

 

또한, 김기현 대표는 “정권 차원에서 자신들의 입맛에 맞게 통계치를 조작하고 왜곡했다면 이는 국가의 근간을 흔드는 중대 범죄가 아닐 수 없다”고 규정했다. 그러면서 “국가의 이름을 빌려 행해진 문재인 정권의 통계 조작은 반(反)국가적 행위 그 이상의, 국가공동체를 파괴하는 만행으로 결코 용서받을 수 없다”며 이번 사안에 대해 문 전 대통령도 국민 앞에 그 진실을 소상히 밝혀야 할 의무가 있다"고 강조했다. 

 

글=박희석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3.09.17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박희석 ‘시시비비’

thegood@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