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한화시스템-교원, '교육 메타버스 플랫폼' 만든다

"교원의 프리미엄 교육 콘텐츠 플랫폼에서 구현"

정혜연  월간조선 기자 hychung@chosun.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위캔버스′의 가상 교육공간 모습.

 

한화시스템이 '빨간펜', '구몬'으로 알려진 교육전문기업 교원그룹과 '메타버스 기반 교육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교원그룹 교육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 ▲메타버스 기반 신규 비즈니스 모델 발굴 ▲언택트 디지털 환경에 최적화된 교육서비스 공동기획 등을 중심으로 다양한 사업 및 업무제휴를 추진한다.


이번 업무제휴 협약을 통해 한화시스템은 교원그룹의 프리미엄 교육 콘텐츠를 메타버스 플랫폼에서 구현하는 서비스 개발에 나선다. 최신 ICT 기술과 교육을 접목하는 '에듀테크'에 집중하고 있는 교원그룹의 니즈에 맞춰, 교육용 메타버스에 스스로 학습하고 인간 언어의 맥락을 이해하는 '생성형 AI'를 도입해 시스템을 고도화 해나갈 계획이다.


한편 한화시스템은 지난 2021년말부터 한국교육방송공사(EBS)와 함께 메타버스 기반의 공공교육 플랫폼 '위캔버스'를 개발,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 한화시스템과 EBS가 공동개발한 '위캔버스'는 초중등 공교육 교과과정을 연계한 체험형 학습 콘텐츠를 제공하는 국내 최초 3D 기반 교육용 메타버스 플랫폼이다. 

 

한화시스템은 공교육과 사교육 시장 모두에서 메타버스 플랫폼 수요가 높아질 것으로 예상해 EBS '위캔버스'와 교원그룹 메타버스 플랫폼 간 상호연동이 가능하도록 구축해나갈 계획이다. 교원그룹의 스마트 영어 학습 프로그램인 '도요새잉글리시'를 EBS 위캔버스 플랫폼에서 서비스 하기 위한 기술검증을 수행한다. 이후 교원의 다양한 콘텐츠로 플랫폼 간 연동 확대를 추진한다. 한화시스템은 메타버스 내 학생활동 분석기반 학부모 리포팅 서비스도 기획 중이다. 이를 통해 콘텐츠의 다양성과 학습자 교감도를 높이고, 교육용 메타버스 시장 타깃을 확대해나간다는 설명이다.


어성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는 “AI·빅데이터 기술을 집약한 '학습자 맞춤형 교육 시스템' 구축 역량을 보유한 한화시스템과 교원그룹 간 혁신 시너지가 기대된다”며 “교원그룹의 차별화된 교육 콘텐츠와 사용자 특성을 기반으로 공교육도 연계, 양질의 학습지원과 학업역량을 키울 수 있는 메타버스 플랫폼을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글=정혜연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3.05.17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정혜연 ‘세상 속으로’

hychung@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