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더불어민주당 "조동연 선대위원장 사퇴의사 밝혔다"

송영길 대표 "주말에 만나 얘기할 것... 사생활과 인격 보도를 짓밟는 비열한 행위는 언론의 정도를 넘어난 행위"

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와 조동연 신임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이 11월 30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송영길 민주당 대표는 3일 오전 여의도 국회 본청 당대표실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조동연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이 사퇴 의사를 밝혔다고 전했다.
 
송 대표는 "(조동연의 페이스북 사퇴의사) 메시지를 보고 많이 걱정됐고 잠을 설쳤는데 다행히 아침에 전화통화를 했다"며 "주말에 조동연 위원장을 만나 직접 대화 나눠보고 판단할 것"이라고 했다.  
 
송 대표는 또 "지금 공직 후보자도 아니고 국회의원 출마할 사람도 아닌데 10년 전 이혼한 사실 가지고 이렇게 가족 개인사를 공격해야 할 사안인지, 이런 개인의 사생활과 인격 보도를 짓밟는 비열한 행위는 언론의 정도를 넘어난 행위"라며 "국민 판단을 바란다"고 했다.  
 
또 "당 법률지원단에서는 (의혹을 제기한) 가로세로연구소를 비롯해 강용석에 대해 오후에 고발 조치할 것"이라고 했다.
 
 
글=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1.12.03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협 어부바 콘텐츠 공모전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권세진 ‘별별이슈’

sjkwon@chosun.com 인터넷뉴스팀장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