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윤석열, 조국 집회 참여하는 이재명 비판

"국민들이 저와 이재명 후보 중 어떤 선택할지 분명해져"

조성호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후보는 6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를 겨냥해 “‘조국 수호” 세력에 공개적으로 올라탔다“고 지적했다.


이재명 후보가 이날 오후 '검언개혁 촛불행동연대'가 주최하는 4차 집회에 온라인으로 참여할 예정인 것을 두고 비판한 것이다. 

    

윤석열 후보는 페이스북에 "2년 전 조국 사태를 만들었던 세력들이 모여 뜬금없이 '검언개혁 촛불집회'를 오늘 오후 하는데, 놀랍게도 이 후보가 직접 참여한다고 한다"고 운을 뗐다. 이어 "혹시나 대장동 게이트 수사에서 이 후보를 봐주지 말고 제대로 하라는 촉구 집회인가 했는데 역시나 조국수호 집회 시즌2"라고 비판했다.


윤 후보는 "지금 대장동 수사에서 어떻게든 이 후보를 구해주려는 검찰을 보면 더 망칠 것이 남아 있지도 않다"며 "이 후보는 오늘로서 '조국 수호' 세력에 공개적으로 올라타 가담했다. 민주주의와 법치주의를 사랑하는 국민들이 저와 이 후보 중 어떤 선택을 할지 더 분명해졌다"고 지적했다.


그는 "민주당 정권은 할 일 하는 검사들 다 내쫓고 입맛대로 움직이는 검찰로 개조해 살아있는 권력 비리 수사를 멸종시키고 '그분들만의 개혁'을 완성했다"며 "부패한 권력자들과 이권 카르텔이 마구 약자와 서민을 착취하는 것을 바로잡기 위해 제가 대통령 후보로 나섰다. 반드시 바로잡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윤석열 후보는 지난 5일 국민의힘 대선 후보 수락 연설에서 “저의 경선 승리를 이 정권은 매우 두려워하고 뼈아파할 것”이라며 “조국의 위선, 추미애의 오만을 무너뜨린 공정의 상징이기 때문”이라고 했다.

 

글=조성호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1.11.06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협 어부바 콘텐츠 공모전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조성호 ‘시간여행’

chosh760@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