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AZ 백신 접종 후 ‘부작용 증상’ 경찰관 16일 만에 사망

전남경찰청, 부검 통해 정확한 사인 규명할 것

정광성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사진=전남경찰청

전남경찰청 소속 A경감이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접종한 뒤 부작용 증상을 보이다 16일 만에 사망했다.


17일 전남경찰청에 따르면 전남경찰청 소속 A(55) 경감이 지난 16일 광주광역시 한 대학병원에서 치료받던 중 숨졌다.


A 경감은 지난달 30일 AZ 1차 접종 직후 메스꺼움과 두통·오한 등 증상을 겪었다. 그는 의료진의 권고대로 6시간 간격으로 해열제를 복용하고 증세가 호전됐으나 또 다시 다리 저림과 가슴 통증 등 증세를 호소한 것으로 전해졌다.


A 경감은 증상이 나타난 기간에도 정상 출근했으나 지난 12일 밤 귀가 도중 쓰러졌다. 그는 심폐소생술을 받으며 광주광역시 한 대학병원으로 옮겨져 스텐트 시술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시술 직후 심정지 증상은 개선됐으나 심장 기능을 완전히 회복하지 못한 채 지난 16일 오후 7시 10분쯤 사망했다.


A 경감은 평소 건강했으며 올해 초 건강검진에서도 별다른 기저질환이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방역 당국은 A 경감의 사망과 백신 접종과의 연관성 유무에 대한 조사에 나섰다. 경찰도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인을 규명하고 유족을 지원할 방침이다.


글=정광성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1.05.17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협 어부바 콘텐츠 공모전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정광성 ‘서울과 평양 사이’

jgws1201@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