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왕이 외교부장 25∼27일 공식 방한

이경훈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왕이(王毅) 중국 외교 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강경화 외교부 장관 초청으로 오는 25일부터 2박 3일 일정으로 한국을 찾는다.


왕이 외교부장의 공식 방한은 지난해 12월 이후 처음이다. 코로나19 사태가 벌어진 후 처음으로 한중 외교부 장관 대면 회담이 열릴 예정이다.

 

왕 부장의 방한에 대해 외교 전문가들은 차기 바이든 행정부 출범에 대비한 것이라고 분석했다. 미국의 권력 교체기에 미국의 동맹인 한국과 일본을 방문하는 일정이다. 

 

국립외교원 김현욱 교수는 지난 23일 KBS 라디오에 출연해 “중국 왕이 방한은 한미동맹 회복 견제하는 사전포석 차원일 것”이라고 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왕이 외교부장과의 회담을 통해 코로나19 대응 협력 및 양국 간 고위급 교류 등 한중 관계, 한반도 정세, 지역 및 국제문제 등에 의견을 교환할 계획이다.

 

글=이경훈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0.11.24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이경훈 ‘현장으로’

liberty@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