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삼성 이재용 부회장 "유능한 여성 인재 차세대 리더로"

워킹맘들과 간담회 개최.... 올해 들어 9번째 임직원 간담회

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6일 경기도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에서 여성 임직원들과 간담회를 갖고 코로나19 이후 직장 및 가정 생활 변화, 여성 리더십 계발 방안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워킹맘'들을 만나 "여성 인재가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 조직문화를 만들어 가자"고 당부했다.
 
이 부회장은 6일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을 찾아 워킹맘들과 간담회를 갖고 코로나19 시대에도 일과 육아를 병행하고 있는 그들의 고충을 경청했다.
 
이 부회장은 이 자리에서 "유능한 여성 인재가 능력을 충분히 발휘해 차세대 리더로 성장하고, 롤모델이 될 수 있는 조직 문화를 함께 만들어 가자"고 했다. 삼성전자 임직원 중 여성 비율은 40.2%다.
 
이 부회장이 사업장을 찾아 임직원들과 간담회를 진행한 것은 올해들어 아홉 번째다. 한 달에 한 번꼴이다. 코로나19 사태 등 대내외적 여건이 쉽지 않은 상황이지만 흔들리지 말고 혁신을 이어 가자는 메시지를 강조하기 위한 행보로 해석된다.

이 자리는 코로나19로 학교나 유치원이 정상 운영되지 않은 가운데 일을 병행하며 겪는 워킹맘들의 어려움을 듣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이 부회장은 직장 안팎에서 겪는 어려움과 남성 임직원의 육아분담 활성화 등에 대해 직원들과 의견을 교환했다.
 
이 부회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는 산업은 물론이고 직장·가정 생활에도 큰 변화가 예상되는 가운데 일과 육아를 병행하는 여성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고 말했다. 또 “기존의 잘못된 제도와 관행은 물론 시대에 뒤떨어진 인식을 바꿔야 한다”면서 “잘못된 것, 미흡한 것, 부족한 것을 과감히 고치도록 하자”고 했다.

 
글=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0.08.07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권세진 ‘별별이슈’

sjkwon@chosun.com 인터넷뉴스팀장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