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현대차, 영국 '탑기어'가 선정한 '올해의 자동차 회사'와 '올해의 차'

'i20 N', BMW M5 제쳤다

정혜연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현대자동차가 영국 유력 자동차 전문 매체 ‘탑기어(Top Gear)’에서 선정한 ‘올해의 자동차 회사’와 ‘올해의 차’가 됐다. 영국 BBC 탑기어매거진은 지난 30일(현지시각), ‘2021 탑기어 어워드(2021 Top Gear Magazine Award)’에서 현대자동차와 ‘i20 N’을 각각 ‘올해의 자동차 회사’와 ‘올해의 차’로 발표했다. 현대차는 ‘2018 탑기어 올해의 자동차 회사’로 선정된 지 3년만에 다시 올해의 자동차 회사에 이름을 올리며 유럽시장에서의 호평을 이어갔다.


이번에 현대차가 올해의 자동차회사로 선정된 이유는 ▲고성능 해치백 ‘i30 N’과 i20 N의 뛰어난 성능 ▲고성능 CUV ‘코나 N’의 실용성과 운전 재미를 겸비한 다재다능함 ▲수소전기차 ‘넥쏘’의 첨단기술 ▲순수전기차 ‘아이오닉 5’의 혁신성 등 다양하고 도전적인 상품 라인업을 갖춘 데다, 최근 괄목할 기술적 성장으로 고객들에게 매력적인 자동차를 제공하고 있다는 점 등이 심사위원단에게 좋은 평가를 받았기 때문이다.


현대차 i20 N은 탑기어 전문 심사위원단의 주행 테스트와 엄격한 심사를 거쳐 올해의 차로 최종 선정됐다. 이는 i20 N이 주행 역동성과 운전의 재미가 가장 뛰어난 차로 인정받은 결과다. i20 N은 지난달 3일 ‘탑기어 스피드위크’에서 역동적인 핸들링과 고른 주행능력을 앞세워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 BMW M5 CS, 포르쉐 911 GT3, 아우디 RS e-트론 GT 등 총 25종의 강력한 경쟁모델들을 제치고 우승 모델로 선정된 바 있다.


탑기어 관계자는 “레이스 트랙이나 일반 도로 어디서든 안정적이고 재미가 넘치는 주행능력을 선보인 i20 N는 올해의 차에 가장 부합한 차”라며 “3년 전에 이어 현대차를 올해의 자동차회사로 선정한데에는 고성능 차들 외에도 혁신적인 라인업으로 친환경 기술을 선도하고 있는 점이 주요하게 반영됐다”고 밝혔다.


BBC 탑기어 매거진은 1993년 창간한 영국 4대 자동차 전문지로, 일반 소비자 대상 신차 및 경쟁모델 비교 평가, 시승기, 차량 구매 정보 등을 제공해오고 있다.

 

글= 정혜연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1.12.01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협 어부바 콘텐츠 공모전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정혜연 ‘세상 속으로’

hychung@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