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람들

‘행동하는 자유시민’ 이병태·이언주 공동대표

글 : 배진영  월간조선 기자

사진 : 조현호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
  • 스크랩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신보수(新保守)의 플랫폼’을 내세운 시민단체 ‘행동하는 자유시민’이 출범한다. 그동안 자유주의의 관점에서 문재인 정부를 강하게 비판해온 이병태(李炳泰·59) 카이스트 교수와 이언주(李彦周·47) 바른미래당 국회의원이 공동대표를 맡는다.
 
  ‘자유·책임·신뢰’를 모토로 하는 ‘행동하는 자유시민’은 우선 소득주도성장론 폐기, 연금(年金)사회주의 반대, 탈(脫)원전 반대, 공영방송 감시, 공익제보자 보호, 예산낭비 감시 운동 등을 벌이는 한편, 더 나아가 자유주의를 기반으로 하는 정치적 대안(代案) 세력을 지향할 계획이다.
 
  이병태 교수는 “지금의 정부는 위선과 독선, 거짓과 아집의 정권”이라면서 “거짓 평화, 거짓 복지로 나라를 망치고, 우리의 현재와 우리 후손의 미래를 망치고, 부모가 이룬 위대한 과거마저 욕되게 가르치는 세력과 단호히 맞설 것”이라고 말했다.⊙
조회 : 8383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2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KYP    (2019-04-09) 찬성 : 5   반대 : 0
수고많으신 이병태 이언주 대표님!
더이상 말로는 안되는 이 정권에게 행동으로 보여야 할 때가 아닌가요?
  김윤평    (2019-04-08) 찬성 : 4   반대 : 0
자유 민주주의 선봉에서 자랑스럽습니디

201912

지난호
전자북
별책부록
프리미엄결제
  • 지난호
  • 전자북
  • 별책부록
  • 정기구독
도서출간 배너
  • 월간조선 2018년 4월호 부록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