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람들

블록체인 시장의 뉴 트렌드 리더 온진무 ‘트래빗TREBIT’ 팀장

글 : 조성호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
  • 스크랩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사진 : 트래빗 제공
  우리나라에 “가즈아”라는 유행어를 탄생시켰던 암호화폐 시장. 무분별한 투기로 인해 많은 손실도 낳았지만, 암호화폐의 핵심기술인 ‘블록체인’의 기술개발은 계속되고 있다.
 
  한국엔 아직 블록체인에 대한 명확한 법리적 정의도 없고, 어느 부처가 감독할 것인지도 명백히 나온 게 없어 업계 리더들의 올바른 방향 제시가 중요하다.
 
  그 중심에 트래빗 온진무 팀장이 있다. ‘온요한’이라는 필명으로 카카오톡 커뮤니티에서 암호화폐 관련 뉴스와 정보 채널을 운영하는 그는 고려대 영문학과를 졸업한 후 금융권에서 마케팅과 영업전략을 익히고 현재 암호화폐 거래소 ‘트래빗(TREBIT)’의 전략기획실 마케팅 팀장으로 근무하고 있다. 온진무 팀장은 “현재 정부나 미디어는 이 시장을 포기한 게 아니다. 올바르게 육성하고자 무분별한 투기와 불법적인 활동을 제지하고 합리적인 규제안을 마련하는 과정”이라고 분석한다. 온 팀장은 “그러한 불미스러운 요소들이 제거돼야 정부나 민간도 블록체인의 본질을 인정하고 4차 산업혁명의 핵심 아이템으로 인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한다. 그는 “트래빗은 앞서 많은 거래소들의 시스템과 보안상의 결점을 보완하고자 시작한 사업인 만큼, 투자자들이 신뢰할 수 있는 안전한 거래 플랫폼이 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조회 : 11938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1건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트랫빗꺼져    (2018-08-10)     수정   삭제 찬성 : 16   반대 : 17
니가 트래빗 팀장이냐.. ㅂㅅ쓰레기같은. 알바 동원해서 남 블로그에 댓글로 악성홍보하고 매일같이 스팸메일 보낸다고 잘 될거 같냐. 붕신새끼. 트래빗인지 쓰레기인지 안봐도 망할거다.

201812

지난호
전자북
별책부록
프리미엄결제
  • 지난호
  • 전자북
  • 별책부록
  • 정기구독
  • 마음챙김 명상 클래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