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월간조선CEO
  1. 재계

삼성전자, '러시아에서 가장 사랑받는 브랜드' 조사에서 7년 연속 1위

백승구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삼성전자가 후원하는 러시아 최고 문학상인 '톨스토이 문학상' 시상식이 지난 10월 모스크바 볼쇼이극장에서 열렸다. 수상자들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삼성전자가 '러시아에서 가장 사랑받는 브랜드' 조사에서 7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러시아 시장조사기관인 OMI(Online Market Intelligence)가 매년 실시하는 '러시아에서 가장 사랑받는 브랜드' 조사는 러시아 내 인구 100만 명 이상 거주 도시인 모스크바, 상트페테르부르크, 노보시비르스크 등 13개 도시의 총 1500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으로 진행된다. 이 조사는 업종 불문한 브랜드 선호도와 업종별 브랜드 선호도를 대상자들에게 물어 각각 발표한다.
   
삼성전자는 △ 업종 구분없이 러시아서 가장 사랑받는 브랜드에 2011년부터 올해까지 7년 연속 1위 △ 생활가전 부문에서는 2009년부터 올해까지 9회 연속 1위 △ TV·오디오 부문에서도 7년 연속 1위 △ 스마트폰 부문에서는 5년 연속 1위에 올랐다.
  
OMI는 2007년에 설립됐으며 러시아 모스크바에 본사를 두고 온라인 조사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장조사기관이다.
 
한편, 삼성전자는 러시아에서 문화, 예술, 교육 등 전 분야에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러시아 최고 문학상인 톨스토이 문학상을 15년째 후원하고 있으며, 세계 3대 박물관 중 하나인 에르미타쥐 박물관과 문화재 복원 프로젝트도 공동으로 펼치고 있다. 또 ‘러시아 예술의 심장’인 볼쇼이 극장을 1991년부터 후원하며 최장수 파트너로도 활동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체육 부문에서는 유소년 수영대회인 ‘포포프컵’을 7년째 후원하고 있다.
 
교육 분야에서는 삼성전자 IT 기술을 활용해 학생별 맞춤 학습을 지원하는 스마트 스쿨 활동을 통해 러시아의 공학, IT 분야 인재 양성에 힘을 쏟고 있으며, 2019년까지 러시아 21개 도시에서 총 5000여 명의 졸업생들을 배출할 계획이다.
 
백승구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17.11.28

조회 : 761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0건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