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이윤희 국민의힘 성남시장 예비후보, 김민수 후보 지지선언

국힘 성남시장 경선, 김민수 Vs. 신상진 2파전으로 치러져... 장영하 후보도 사퇴

조성호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김민수 예비후보(왼쪽)와 이윤희 전 예비후보. 사진=김민수 예비후보 소셜미디어

‘원조 대장동 저격수’로 알려진 이윤희 재단법인 한국자전거산업진흥협회 이사장은 23일 김민수 국민의힘 성남시장 예비후보를 공개적으로 지지했다.


이윤희 이사장과 김민수 예비후보는 지난 22일 국민의힘 경기도당의 ‘성남시장 후보 4자 경선’이 발표되기 전까지 서로 경쟁을 펼쳤다. 


이윤희 이사장 겸 전 성남시장 예비후보는 이날 모란역 인근 김민수의 시민캠프에서 “저는 어제 탈락을 했고, 이제 ‘이윤희 성남시장 예비후보’ 이름이 새겨진 점퍼를 입는 날도 오늘이 마지막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이제 저는 성남교체를 위해 ‘내가 평소 사랑하는 젊은 일꾼이자 후배인 김민수를 지지해야겠다’는 마음을 먹고 이 자리에 섰다”고 밝혔다. 


이윤희 이사장은 “김민수 예비후보는 1970년대 생이지만 완숙한 사람이다”라며 “국민의힘이 본선에서 승리하려면 ‘깨끗한 길’을 걸은 사람을 올려서 잃어버린 12년을 되돌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윤희 이사장은 김민수의 시민캠프 공동총괄위원장으로 성남교체를 위한 김민수 예비후보 여정에 동행하게 됐다. 


김민수 예비후보는 이윤희 이사장의 지지선언에 대해 “김민수의 ‘퍼스트 성남’ 비전과 이윤희의 ‘공명함’이 합쳐짐에 따라, 성남교체를 위한 발걸음이 더욱 힘을 받게 됐다”며 “이윤희와 김민수를 더 크게 외쳐주시고 써달라. 성남에 새로운 희망을 전하는데 더욱 노력했다”고 말했다.


‘대장동 의혹 특검’을 줄곧 강조했던 이윤희 이사장은 오세응 전 국회부의장 비서관을 비롯해 윤석열 대통령 당선자의 대선후보 중앙선거대책본부 시민사회위원회 후보진실검증단 단장을 지냈다.


한편, 장영하 국민의힘 성남시장 예비후보는 같은 날 “이번 당내 경선에 참여하지 않기로 결심했다”며 “대한민국의 법치주의 확립과 공정과 상식을 중시하는 윤석열 정부의 성공을 돕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국민의힘 성남시장 후보 경선은 김민수 후보와 신상진 후보, 2파전으로 치러지게 됐다.

 

글=조성호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2.04.23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조성호 ‘시간여행’

chosh760@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