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트럼프, 김정은 위중설에 "잘 모르지만 잘 있길 바란다"

"(김정은 건강이상설 보도한) CNN 보도 사실인지 알지 못해"

트럼프 미국 대통령(오른쪽)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사진=뉴시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위중설과 관련해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모른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는 "(CNN 보도가) 사실이라는 것을 알지 못한다"고 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1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한 코로나19 관련 브리핑에서 김정은 건강이상설에 대한 질문을 받고 "우리는 모른다, 그가 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나는 그와 아주 좋은 관계를 가져왔다"면서 만약 보도에서 말하는 그런 종류의 상태라면 매우 심각한 상태일 것이라면서도 "하지만 나는 그가 잘 있기를 바란다"고 거듭 말했다.

그는 건강 이상설을 보도한 CNN 방송 내용과 관련해 "아무도 그것을 확인하지 않았다"며 "나는 그 보도가 사실이라는 것을 알지 못한다"고 말했다.

CNN은 전날 미국 관리의 입을 빌어 "김정은이 수술 후 심각한 위험에 빠진 상태라는 정보를 미국 정부가 주시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글=월간조선 뉴스룸
 

입력 : 2020.04.22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