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평양 올림픽인가?" 로이터통신도 비웃었다

정혜연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평창 동계올림픽의 북한 참여를 두고 '로이터통신'도 비웃고 나섰다.

'로이터통신'은 19일 자에서 “평양올림픽인가?”라는 제목의 심층 취재 기사를 게재했다. 로이터통신은 “남북한이 한반도기를 들고 공동 입장하는 것과 아이스하키 단일팀을 꾸리는 것을 두고 한국의 많은 이가 반발하고 있다”고 포문을 열었다.
 
통신은 북한의 올림픽 참가는 평창올림픽을 외교적 수단으로 이용하고 싶어하는 문(Moon이라고 표현)의 입장에서는 이긴 것처럼 보일 수 있지만, 내부의 만만찮은 날 선 비판에 시달리고 있다고 표현했다. 로이터는 다양한 시민의 의견을 보도했다.
 
김종희(24)씨는 “작년까지만 해도 미사일을 날려대던 북한이 갑자기 올림픽에 오겠다는 것이냐? 북한은 자기들이 원하기만 하면 뭐든 할 수 있는 특권을 가지고 있는 것이냐?”고 말했다. 이승근(26)씨는 “우리는 전혀 다른 두 개의 국가다. 올림픽에서 하나의 국가로 공동 입장하는 것 자체가 말이 되지 않는다”고 했다.
 
로이터는 한국 전쟁을 겪지 않은 젊은 세대들에게 북한은 한 국가가 아니라 완전히 다른 국가일 뿐이라고 지적했다. 또 여론조사 기관인 '리얼미터'의 말을 빌려 10명 중 4명만이 한반도기 입장에 대해 긍정적인 편인데, 수만 명의 사람이 소셜미디어를 통해 이런 합동행동(Joint Action)이 역겹다는 뜻을 피력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로이터는 끝으로 한국이 평창 동계올림픽을 ‘정치적인 쇼(Political Show)’로 이용하고 있다고 꼬집었다. 남북한이 이미 18년 전 시드니 하계올림픽 때에도 한반도기를 들고 출전했지만, 그 후에도 북한은 계속 미사일을 쏴대고 핵실험을 했다는 점을 다시 강조했다.
 
 
글=정혜연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18.01.19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정혜연 ‘세상 속으로’

hychung@chosun.com
댓글달기 5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박혜연 (2018-02-13)

    차라리 평양올림픽이라도 좋으니까 제발 좀 미국보수언론들도 색깔론 그만따져라!!!!

  • hOA3 (2018-01-25)

    해석의 다양성이라 해야되나 (이하 원문기사 인용)
    …for Moon, who hopes to use the event to make a diplomatic breakthrough in the standoff over North Korea’s nuclear and missile program. 본 행사를 핵과 미사일의 교착상태에서 외교적 돌파구로 이용하려는 문(대통령)에게 있어...
    …North Korea has fired missiles, conducted nuclear tests and killed our own citizens. It is just another political show. 북한은 미사일을 쏘았고, 핵실험을 하고, 우리 국민들을 죽였다. 그것(북의 올림픽 참여)은 다지 또 다른 정치적인 쇼일 뿐이다. (한 시민이 페이스북에 올린 내용을 인용한 것)

  • 북한오면 어느 세계인이 안심한데? (2018-01-22)

    정부가 신뢰성있는 긴장감을 유지했더라면 오히려 성공적인 올림픽을 개최할 수 있었을거라고 생각한다... 세계 흐름과 역행하는 우리들끼리만의 평환가

  • 이승범 (2018-01-21)

    평화로운 올림픽 목적이 모든 세계인이 안심하고 올림픽에 참여하도록 유도하는 목적이고 궁극적으로 한반도 긴장감 해소인데.. 그럼 계속 긴장감 유지해서 올림픽 망치고 북한하고는 계속 싸워서 결국 전쟁이라도 하자는 말인가 기자라면 이런 글 쓸거면 북한을 제외하고 평화로운 올림픽할 수 있는 대안 이라도 제시를 할 수 있어야지. 수준하고는 원

  • Jin (2018-01-20)

    영문 기사 쓴 사람이 양 뭐시기라는 한국 이름이네요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