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홍준표 대구시장 국민의힘 상임고문에서 해촉.... 상임고문이란?

당 지도부 자문기구인 원로 모임, 현재 상임고문단 명단 보니

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sjkwon@chosun.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오른쪽)와 홍준표 대구시장. 사진=뉴시스

 

국민의힘이 13일 홍준표 대구시장을 당 상임고문에서 해촉했다. 최고위원회 의결이 아닌 김기현 당대표 직권 해촉이다. 


김기현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비공개 최고위원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우리 상임고문의 경우 현직 정치인으로 활동하거나 현직 지자체장으로 활동하는 분은 안 계신 것이 관례"라며 "그에 맞춰 정상화한 것"이라고 밝혔다. 


김 대표는 최고위원회의에서 홍 시장의 전광훈 목사 관련 발언을 언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대표가 "터무니없는 언행으로 국민 정서를 자극하는 일은 없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는 것이다.

 

국민의힘 상임고문단은 국회의원을 역임한 원로 정치인들로 구성돼있다. 현재 고문단 명단은 김수한 신영균 나오연 서정화 김종하 권해옥 목요상 이연숙 박헌기 문희 김용갑 정재문 이해구 유흥수 김동욱 박관용 신경식 이상배 김영구 하순봉 유준상 최병국 이윤성 이재오 안상수 권철현 황우여 강재섭 정의화 정갑윤 김무성 이다. 

 

상임고문단은 정치 경력이 오래된 원로들에게 당의 나아갈 길을 자문받기 위한 취지로 만든 것이다. 당 지도부는 취임 후 상임고문단과 만나 인사를 하는 것이 예의다. 윤석열 대통령도 국민의힘 대선 후보로 당선된 후 상임고문단과 오찬 모임을 갖고 "가르쳐달라"고 자문을 구한 바 있다. 

 

수많은 원로 정치인 중에서 어떤 인물이 상임고문단으로 위촉되느냐 여부는 당내 여론이 작용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공적인 논란이나 당내 불화 등을 일으킨 인물은 위촉이 불가하다는 것이다. 다만 한 번 위촉되면 해촉하는 경우는 거의 없었다. 

 

상임고문단에 합류한지 10여년이 지났다는 한 상임고문은 "국회를 떠난 후 정치활동을 별로 하지 않았는데 어느날 상임고문단에 참여해달라는 요청이 왔다"며 "나와 함께 일했던 전직 의원과 연령대가 비슷한 전직 의원도 많았지만 나름의 정치적 의미에 따라 위촉 여부를 결정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했다. 이어 "대부분 고령이어서 별세하는 경우는 종종 있었지만 굳이 해촉이라는 과정을 밟는 경우는 지금까지 못 봤다"고 말했다. 

 

 


 

 

글=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3.04.14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권세진 ‘별별이슈’

sjkwon@chosun.com 월간조선 정치팀장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