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한화시스템, 기후관련 재무정보 공개한다

'TCFD' 지지 선언하고 기후변화 대응에 적극 나서기로

정혜연  월간조선 기자 hychung@chosun.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한화시스템이 지난 10일 기후변화 관련 재무정보공개 전담 협의체(TCFD) 지지를 선언했다. ‘TCFD’는 2015년 국제기구인 금융안정위원회(FSB)에서 설립된 협의체로, 기업의 기후변화 관련 정보를 공시하고 이를 조직 의사결정에 반영하도록 권고하고 있다.


2021년부터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해 ESG 세부 활동과 경영 성과를 공개하고 있는 한화시스템은 이번 지지 선언을 통해 기후변화 관련 재무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하고 기후변화 대응에도적극 나설 계획이다. 한화 측에 따르면 이는 글로벌 경쟁력으로 요구되는 ESG 경영 강화에 대한 의지를 다시 한 번 표명했다는 의의가 있다고 한다. 

 

한화시스템은 지난해 11월 한국ESG기준원(KCGS)에서 발표한 ‘2022년 상장기업 ESG 등급 평가’에서 2021년에 이어 2년 연속 A등급을 획득했다. 환경·사회·지배구조 부문 가운데 특히 사회 영역 부문은 함께 성장하는 기업문화 구축, 협력사 상생 경영, 사회공헌 활동 등 지역사회를 위해 책임을 다하는 적극적인 활동을 인정받아 A+등급을 획득했다. 어성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는 “한화시스템은 ‘TCFD’ 지지 선언을 통해, 방산·ICT 부문과 UAM·저궤도 위성통신 등의 신사업 부문 등 전 사업 분야에 걸쳐 기후변화 대응에 적극 동참하고자 한다”며 “글로벌기업 도약을 목표로 하고 있는 만큼 ESG 경영 내재화에 박차를 가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며,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성장 동력을 갖추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글= 정혜연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3.01.17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정혜연 ‘세상 속으로’

hychung@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