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단독] 최재형 죽마고우 강명훈 변호사 "대선 지원모임? 친구 두세 명 모이는..."

한 언론의 '대선 지원모임 만들었다' 보도 일부 반박

조성호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최재형 감사원장의 대권 출마 결단설이 증폭되는 가운데, 최재형 원장이 고교 시절 업어 등교시키며 함께 서울대에 진학해 사법시험에 합격한 죽마고우 강명훈 변호사가 최 원장의 대선 출마를 지원하는 모임을 만들어 활동중이라는 보도가 16일 나왔다. 

 

강명훈 변호사는 이날 <월간조선> 통화에서 해당 보도를 일부 반박했다. 강 변호사는 "대선지원 모임이라기보다는 가까운 친구 두 세명이 모여 최재형 원장 대선 출마와 관련해 이야기를 나누는 정도"라고 선을 그었다. 보도가 나온 배경에 대해 강 변호사는 "(언론이) 넘겨짚은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최재형 원장이) 대선 출마를 결심도 하지 않은 상태다. 따라서 (정식) 모임도 없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날 한 매체는 "강 변호사와 친한 동문 변호사가 '최 원장을 도와달라'는 강 변호사의 권유에 따라 강 변호사가 이끄는 지원 모임에 들어갔다"고 전했다. 이 매체는 "최 원장 지원 모임에 들어간 이 변호사에 따르면 최 원장은 대선 출마 뜻을 확고히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고도 했다.그러면서 "최 원장을 아끼는 각계 원로들이 최 원장에게 출마 결단을 강력하게 요구하는 가운데 최 원장도 출마 쪽으로 상당 부분 마음이 기울고 있다는 후문"이라고 보도했다.

 

글=조성호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1.06.16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조성호 ‘시간여행’

chosh760@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