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새해 첫 열애설 스타는 누구?...1982년 동갑내기 스타

현빈-손예진, 2018년 영화 '협상' 이후 열애설 꾸준히 제기돼

정광성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사랑의 불시착' OST '둘만의 세상으로 가'

영화배우인 현빈과 손예진이 지난해 3월부터 8개월째 열애 중인 것으로 1일 알려졌다. 


1982년생 동갑내기 톱스타인 두 배우는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종영 직후부터 만남을 이어온 것으로 확인됐다. 


이들은 2018년 개봉한 영화 ‘협상’에서 처음 연기호흡을 맞춘 이후 그동안 세 차례 열애설이 불거졌지만 모두 사실 무근이라며 부인해왔다. 가장 최근엔 두 사람이 함께 출연한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종영 직후인 지난해 2월에도 열애설이 제기됐지만 양측은 모두 부인했다.


연예매체 <디스패치>는 새해 첫날인 이날 현빈 지인의 말을 인용해 현빈과 손예진이 지난해 3월쯤부터 8개월째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그동안 두 사람은 상당히 친한 사이였지만 ‘연인’이라고 정의 내릴수 있는 관계는 아니어서 3차례 열애설을 모두 부인했지만 이제 두 사람은 서로를 ‘연인’이라 부른다는 것이다.


현빈의 지인은 <디스패치>에 “드라마(사랑의 불시착)가 끝나고 떨어져 지내면서 그리움의 감정이 생긴 것 같다”고 했다.


보도에 따르면 현빈과 손예진은 드라마 종영 이후 후배 배우들과 가끔 모이면서 사석에서 더욱 잘 통한다고 느꼈는데, 골프라는 공통된 취미도 한몫했다고 한다. 현빈이 한 골프 연습장에서 직접 손예진을 가르쳤고 둘은 틈이 나면 강원도 B골프장에서 라운딩도 했다는 것이다.


둘의 측근은 “영화와 드라마, 두 작품을 연달아 찍었다”면서 “오랫동안 서로를 지켜봤고, (나이가 있는 만큼) 신중하게 연애를 시작했다”고 말했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보도가 나가자 양측은 열애 사실을 공식 확인했다. 현빈의 소속사 VAST엔터테인먼트와 손예진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는 이날 “두 사람이 작품을 통해 인연을 맺게 됐다”며 “드라마 종영 이후 서로에 대한 좋은 감정을 가지고 연인으로 발전하게 됐다”고 밝혔다.


글=정광성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1.01.01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정광성 ‘서울과 평양 사이’

jgws1201@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