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SRT 추석 열차표 온라인 예매 시작…창가 좌석만

경로·장애인은 전화(1800-0242)로도 예매 가능

이경훈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9월 15일 오전 9시부터 수서고속철도(SRT) 추석 연휴 열차 승차권 예매가 시작됐다. 15일은 경로와 장애인, 16일은 경부선, 17일은 호남선 승차권을 사전 판매한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온라인으로만 승차권 예매가 가능하다. 코로나19 감염 및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창가 측 좌석만 예매할 수 있다.
 
SRT 운영사 SR은 15일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 온라인 기기 사용이 어려운 경로·장애인 고객을 대상으로 전체 좌석의 10%를 우선 배정한 예매를 진행한다. 예매 대상은 오는 29일부터 10월 4일까지 6일간 운행되는 SRT 열차표다.
 
경로(65세 이상, 1955년 10월 5일 이전 출생자), 장애인(장애인복지법상 등록된 장애인)은 SR 홈페이지(etk.srail.kr)와 전화(1800-0242)로 예매할 수 있다.
 
SR 측은 인터넷 사용이 어려운 고객을 위한 전화예매(1800-0242)로 선착순 500명까지만 신청받는다. 전화로 승차권을 예매한 장애인과 경로 고객은 9월 21일까지 역 창구를 방문해 승차권을 발권받아야 한다. 신분증(주민등록증, 운전면허증, 여권, 복지카드)을 지참해야 승차권을 받을 수 있다.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16일 경부선, 17일 호남선 열차표 예매는 당일 오전 7시부터 진행한다. 예매는 PC와 모바일 기기로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사전 회원가입이 필요하다.
 
예약한 승차권은 오는 17일 오후 3시부터 21일 자정까지 반드시 결제해야 한다. 승차권을 결제하지 않을 경우 자동으로 취소된다. 예매 기간 내 판매되지 않은 잔여석은 17일 오후 3시부터 일반승차권과 동일한 방식으로 판매한다.
 
이번 추석 열차 승차권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창가 좌석만 발매한다. 이에 따라 예매 가능한 전체 좌석도 예년보다 절반으로 줄어들었다.
 
글=이경훈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0.09.15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이경훈 ‘현장으로’

liberty@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