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김무성, 부산 중구·영도구 불출마 선언

이경훈  월간조선 기자 liberty@chosun.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김무성 전 새누리당 대표. 사진=조선DB

15일 김무성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대표가 국민의힘 총선 공천 신청을 철회했다. 앞서 김 전 대표는 부산 중구·영도구에 국민의힘 예비후보로 등록했다.


김무성 전 대표는 이날 자기 페이스북에 “당의 승리를 위해 후배들에게 길을 열어주겠다”고 밝혔다. 


김 전 대표는 “총선을 앞두고 국민의힘 공천이 계파 공천, 전략공천 방향으로 흘러갈 거라는 여론이 팽배한 모습에 선거 패배의 가능성을 봤다”며 자신의 출마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공관위에서 시스템 공천을 정착시켜 잘 진행되고 있는 모습에 큰 보람을 느낀다”며 “부산 중구·영도구 선거구에 등록한 후보들을 한 달간 지켜보니, 모두 훌륭한 자격을 갖췄다고 생각돼 이제 내 역할이 끝났다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글=이경훈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4.02.15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이경훈 ‘현장으로’

liberty@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