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의사 출신' 안철수, "'재판 출석 불가' 이재명은 의학적 근거 밝혀야"

"지난번 단식에 이어 또다시 재판 지연하려는 방탄용 핑계로 보여"

박희석  월간조선 기자 thegood@chosun.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사진=뉴시스

안철수 국민의힘 의원이 지난 12일 대장동·위례·성남FC·백현동 관련 배임·뇌물 혐의 등 공판준비기일에서 변호인을 통해 당분간 출석은 어렵다는 의사를 밝힌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에게 '의학적 근거'를 요구했다. 

 

'의사 출신'인 안철수 의원은 14일, 자신의 페이스북 글을 통해 "의학적으로는 말을 하는데 지장을 초래할 아무런 사유도 발견할 수 없고, 실제로 퇴원 소감을 발표하는 이 대표를 보더라도 말을 하는 데 아무런 지장이 없어 보인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어떤 의학적 근거에 의한 것인지 명확하게 밝혀야 한다"고 촉구했다. 

 

안철수 의원은 이어서 "그렇지 않다면 지난번 단식에 이어 또다시 재판 판결을 지연시키려는 방탄용 핑계로밖에 보이지 않는다"며 "어떠한 의학적 소견도 없는데 재판에 출석하지 못한다는 주장은 재판을 지연시킬 목적임을 민심은 다 알고 계실 것"이라고 꼬집었다. 

 

글=박희석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4.01.14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박희석 ‘시시비비’

thegood@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