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지성호 의원, 6‧25 맞아 500여명의 북한출신들과 현충원 봉사활동

지 의원 “대한민국 사회에서 받은 혜택과 배려를 갚아나갈 것”

정광성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지성호 국민의힘 의원은 오는 25일 북한출신 500여명과 함께 국립서울현충원 참배하고 봉사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4일 지성호 의원실에 따르면 행사는 전국 15개 탈북민 단체와 청년·대학생 단체, 기독교 단체 등이 참석 의사를 밝히면서 역대 최대규모의 탈북민 봉사활동 행사로 치러질 것이다. 


대한민국에 정착하는 과정에서 많은 혜택과 배려를 받는 탈북민들이 수혜자에서 벗어나 국가와 사회에 적극적으로 환원하자는 취지로 시작된 봉사활동은 탈북민 사회에서 큰 호응을 얻으며 5회차를 맞이하고 있다.


특히 지성호 의원실은 임기 시작과 동시에 3·1절, 6·25 한국전쟁, 순국선열의 날 등 호국보훈 국가기념일에 현충원 참배와 봉사활동을 빼놓지 않는 대표적인 ‘애국 의원실’로 꼽힌다.


지 의원은 “탈북민들은 자유의 가치가 얼마나 소중한지 그 누구보다 잘 알고있다”며 “봉사활동을 통해 순국선열의 피땀으로 얻은 오늘의 자유를 되새기고, 대한민국 사회에서 받은 혜택과 배려를 갚아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글=정광성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2.06.24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정광성 ‘서울과 평양 사이’

jgws1201@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