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이재명 "스포츠 현장 의견에 더욱 귀 기울일 것"

학교운동부 살리겠다 선언

최우석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사진=뉴시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는 14일 체육계 혁신을 약속했다. 


이 후보는 이날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스포츠혁신위 권고안 중 체육계 혁신을 위해 필요한 제도는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후보는 " “2019년 스포츠혁신위원회는 학생 선수들의 인권과 학습권 보장을 강화하는 다양한 권고안을 제시했다”며 “그러나 스포츠 현장의 공감대를 끌어내고 목소리를 반영하는데 다소 부족했다”고 했다. 


그는 이어 “스포츠혁신위 권고안 중 체육계 혁신을 위해 필요한 제도는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며 “다만 주중 대회출전 금지 등 현장과 온도 차가 큰 제도는 보완하겠다”고 했다.


교육부는 올해부터 학생선수들의 대회 및 훈련 참가를 위한 출석인정, 결석 허용 횟수를 축소할 예정이지만 이를 재검토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높은 만큼 절충점을 찾겠다는 것이다. 


앞서 체육계의 구조적인 문제를 개혁하고자 출범했던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스포츠혁신위는 합숙 훈련 폐지, 학생 선수 학습권 보장 등을 골자로 한 7개의 권고안을 발표한 바 있다.


글=최우석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2.01.14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협 어부바 콘텐츠 공모전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최우석 ‘참참참’

woosuk@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