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남북통일당, 윤석열 지지선언…국민의힘과 통합

지성호 의원 “탈북민들 목소리 낼 발판 마련”

정광성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지성호 국민의힘 의원. 사진=지성호 의원실

탈북민이 주축인 남북통일당이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 지지를 선언하고 국민의힘과 통합했다고 밝혔다. 


남북통일당은 13일 여의도 대하빌딩 강당에서 국민의힘 중앙위·직능총괄본부 주관으로 ‘남북통일당, 국민의힘 통합·윤석열 후보 지지 선언’ 행사를 진행했다. 


최정훈 남북통일당 대표는 “문재인 정부 대북정책의 총체적 실패를 규탄하고 자유·민주·시장경제에 입각한 대한민국 주도의 평화통일을 이룩하겠다”고 다짐했다. 


남북통일당은 김정은 체제를 무너뜨리고 북한을 발전시키겠다는 정신으로 2020년 3월 6일 창당되어, 불과 1개월 만에 치러진 21대 총선에서 전국적으로 10,833표를 얻은 바 있다.


이번 대선에서 문재인정부 대북 퍼주기 정책을 철폐하고 북한민주화와 자유민주주의·탈북민 권익 수호를 위한 역할을 다하기 위해 윤석열 후보 지지를 선언하고, 국민의힘과의 통합을 추진했다.


행사 진행을 맡은 직능총괄본부 지성호 북한인권정책지원본부장은 “이번 통합 선언으로 흩어져 있던 탈북민들이 응집력 있는 목소리를 낼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되었다”며, “윤석열 후보 승리를 견인하기 위해 전국을 순회하며 북한인권과 탈북민 정착 지원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글=정광성 기자 

입력 : 2022.01.13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협 어부바 콘텐츠 공모전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정광성 ‘서울과 평양 사이’

jgws1201@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