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원희룡, 오늘 '대선 출마 선언' 예정...제주지사직은 당분간 유지

여론조사 대선주자 명단에서 찾기 어려운 '원희룡'의 지지율

박희석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사진=뉴시스

국민의힘 소속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25소위 유승민계전·현직 의원들이 만든 여의도 카페 하우스에서 대선 출마를 공식 선언한다. 원 지사 유튜브, 화상회의 플랫폼 줌, 메타버스 플랫폼 제페토 등을 통해 대선 출마 회견을 생중계할 예정이다.

 

원희룡 지사는 대선 출마 선언을 하루 앞둔 24,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김종인씨를 만났다. 원 지사는 김씨의 광화문 사무실까지 찾아가 대선 출마관련 논의를 했다. 이어서 이번 대선은 과거가 아닌 미래다. 국민이 가장 기다리는 비전과 실천 전략을 제시해 달라. 과거 정리도 중요하지만, 국민이 동의할 수 있는 미래지향적 방식이 중요하다는 식의 추상적인 김씨의 조언을 들었다고 한다.   

 

한편 원희룡 지사는 제주도의 코로나 19 대응을 위해 지사직은 당분간 유지할 방침이다. 현재 원 지사의 대선 주자 지지율은 사실상 의미 없는 수준이다. TBS 교통방송 의뢰로 한국사회여론연구소가 16~17, 전국 만18세 이상 남녀 1013명을 대상으로 한 여론조사 결과(18일 공개,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를 보면 원 지사 지지율을 확인하기 어렵다. 여야 대선주자 지지율을 보면 원희룡이란 이름은 등장하지 않는다지지율 총합이 1.1%에 불과한 기타 후보에 포함된 것으로 추정된다.   

 

=박희석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1.07.25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박희석 ‘시시비비’

thegood@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