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강태린 국민의힘 청년최고위원 출마…“청년들에게 희망 의 불 밝히겠다”

“문재인 공정과 정의 외쳤지만, 위선과 독선으로 국민 배신해”

정광성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국민의힘 청년최고위원에 출마한 강태린 국민의힘 의왕·과천 당협부위원장.

강태린 국민의힘 의왕·과천 당협부위원장이 13일 당 청년최고위원 출마를 공식 선언 했다. 


강 부위원장은 이날 국민의힘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공정한 청년 정치로 절벽 끝에 서 있는 대한민국과 우리 청년들에게 희망의 불을 밝히겠다”며 출사표를 던졌다. 


이어 그는 “대한민국의 건장한 청년이자 세 아이의 아버지 강태린이다”고 소개하면서 “문재인 대통령은 입으로는 공정과 정의를 외쳤지만, 위선과 독선으로 국민을 배신했다. 특히 2030 청년들이 문재인 대통령을 지지했음에도 그는 우리의 희망의 사다리를 걷어찼다”고 말했다. 


강 부위원장은 “이런 정권하에 망가진 대한민국을 위해 희생의 정신으로 이번 청년최고위원에 도전한다. 국민의힘을 바라보는 청년들의 시각을 전환하고, 청년들의 지지를 이끌어내겠다”며 “국민의힘에 희생과 화합을 이루어내 정권 교체의 밀알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강 부위원장은 청년최고위원 출마 공약으로 “국회의원, 지방의회 의원 및 지방자치단체의 장의 피선거권 21세로 하향 조정 공론화 및  최종 법안 공포 단계로 이끌어 청년들의 자발적 정치 참여를 높일 것. 총선 후보 청년들에게 선거를 위해 당에서 당비를 100% 지원을 추진하겠다. 돈 걱정 때문에 망설이지 않게 하겠다. 상설 기관으로 2030 청년육성센터를 추진하겠다. 그곳에서 당을 이끌어갈 청년 정치인과 당직자를 양성할 것” 이라고 했다. 


글=정광성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1.05.13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정광성 ‘서울과 평양 사이’

jgws1201@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