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오는 7일부터 편의점에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구입 가능

이경훈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7일부터 편의점에서 판매하는 자가검사키트. 사진= 휴마시스 제공

편의점에서 코로나19 자가진단용항원진단키트(자가검사키트)를 살 수 있게 됐다.


3일 세븐일레븐과 GS25는 오는 7일부터 휴마시스에서 만든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를 판매한다. CU도 이르면 7일부터 판매할 예정이다.


세븐일레븐은 의료기기 판매 인허가가 있는 4000여 점포에서 판매를 시작하고 향후 취급 점포를 늘려나갈 방침이다. 


GS25는 지방을 중심으로 2000여 점포에서 판매를 시작한다. CU는 우선 직영점 위주로 판매를 시작해 의료기기 판매 허가를 받은 전국 4000여 점포로 확대할 계획이다.  


유통업계 관계자는 “소비자와 밀접한 거리에 있는 편의점에서 자가검사키트를 간편하게 구매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방역당국은 자가검사키트는 유전자증폭(PCR) 검사만큼의 바이러스 채취가 어려워 정확성이 떨어진다는 단점도 있다고 했다. 이 때문에 자가검사키트로 검사했을 때 양성 판정이 나오면 반드시 PCR 검사를 받아야 하고, 검사 결과와 무관하게 증상이 발생했을 때도 선별진료소를 찾아야 한다.


글=이경훈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1.05.03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이경훈 ‘현장으로’

liberty@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