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주호영-안철수, 국민의힘-국민의당 당대당 통합에 의견 모아

국민의힘 새 원내대표와 안철수 대표가 구체적 합당 논의 이어갈 듯

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안철수(오른쪽) 국민의당 대표와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9일 서울시장 보궐선거 전 합동유세에서 시민들에게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하고 있는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와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사진=뉴시스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 겸 당대표 권한대행과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합당 의지를 다시 한 번 확고하게 했다. 다만 주 원내대표의 임기가 30일 끝나는 만큼 합당 논의는 국민의힘 차기 원내대표와 안철수 대표가 이어나갈 전망이다.

 

주호영 원내대표와 안철수 대표는 지난 28일 저녁 1시간 정도 합당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다음날 오전 각자의 입장을 밝혔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29일 당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어제 저녁에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와 만나서 합당을 논의했다"며 "원칙적으로 많은 부분에서 의견일치를 봤는데 세부적으로 조율이 중요한 부분이 있어서 후일 당대표가 선출되면 논의를 이어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안 대표도 이날 당 최고위원회의 후 "(주호영 원내대표에) 당대당 통합에 대한 원칙을 말씀드렸고, 당대당 통합이라는 큰 틀에서 공감대가 있었다"며 "추가적인 논의는 이번에 신임 원내대표(당대표 권한대행)가 정해지면 그 분과 논의를 이어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합당 시점에 대해 안 대표는 "다음에 선출될 원내대표와 함께 논의해보는 과정에서 세부적인 일정들까지도 결정될 수 있을 것"이라며 5월 중 합당 가능성도 시사했다.


글=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1.04.30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권세진 ‘별별이슈’

sjkwon@chosun.com 인터넷뉴스팀장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