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러시아 백신 ‘스푸트니크V’에 연상되는 팝 스타

[阿Q의 ‘비밥바 룰라’] 리틀 리처드의 ‘Long Tall Sally’

김태완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조선일보》 1997년 4월 14일자 43면에 실린 리틀 리처드 관련 기사와 2020년 5월 11일자 18면에 보도된 리틀 리처드 사망 기사.

러시아 백신인 ‘스푸트니크V’ 도입 문제로 이른바 백신 정국이 뜨겁다. 백신 수급에 문제가 없다고 큰 소리를 치던 정부 여당이 머리를 싸매고 있다. 그런데 스푸트니크(Sputnik)라는 말은 우리에게 낯설지 않다. 1957년 10월 4일 소련이 쏘아올린 세계 최초의 인공위성을 말한다. 러시아말로 ‘지구의 길동무’라는 뜻이다.


직경 2피트, 무게 184파운드에 못 미치는 알루미늄 합금의 ‘하늘을 나는 어린애 장난감’과 같은 공이었지만 그것은 우주 여행의 귀중한 제1보였다.

당시 소련 타스 통신은 의기양양해 “인류의 크나큰 꿈을 실현하는 새로운 사회주의 인민들의 선진적이고 지각(知覺)적인 노동”이라고 전 세계에 타전했다. 미국 정부의 경악과는 대조적으로 ‘육안으로도 볼 수 있다’는 과학자들의 말에 세계인의 시선은 하늘을 향했다. 미국 NBC방송은 스푸트니크가 쏘는 전파를 받아 TV와 라디오로 중계했다.


1212.jpg

 

미국 아이젠하워 대통령은 그 다음날 극비리에 백악관에 군사과학자들을 모두 모았다. 어떻게 하면 우주과학에서 소련을 앞지를 수 있는가를 토의했다. 이를 스푸트니크  쇼크라고 한다. 이후 1958년 대통령과학기술특별보좌국과 국립항공우주국(NASA)이 설립됐다. 또 수학교육과 과학기술을 등한시했다는 반성에서 1959년부터 바로 초등학생부터 대학원생까지 수학, 과학, 외국어 교육을 강화하는데 10억 달러를 쏟아부었다고 한다.


스푸트니크 하면 떠오르는 팝 가수가 있다. 바로 리틀 리처드(Little Richard·본명 리처드 웨인 페니먼). 비틀스, 엘튼 존, 프린스, 데이비드 보위, 로드 스튜어트, 롤링스톤스의 믹 재거, 퀸의 프레디 머큐리까지 리틀 리처드에 영향을 받았다. 그는 1950년대 로큰롤의 영웅이었다. 1951년 첫 싱글 ‘Every Hour’로 데뷔한 그는 1955년 ‘Tutti Frutti’로 스타덤에 올랐다. 스스로를 ‘로큰롤 황제’라 불렀으며 광란, 흥분, 불량, 외설의 상징이었다. 무엇이든 도전하고 거스르고 싶은 젊은이들은 이 리틀 리처드에게 열광했다.


그런데 그는 가수로서 절정기를 지날 때 갑자기 은퇴, 사람들을 놀라게 했다. 게다가 목회자의 길로 들어섰다. 사연이 있다.

가수 데뷔 후 1957년 호주 순회공연 중 하늘을 가로지르는 불덩이를 보고 신의 계시로 받아들여 신학대에 들어가 목사가 된 것이다. 훗날 이 불덩이가 인공위성 스푸트니크 1호로 알려져 충격을 주었다. 그래도 무대 체질인지라, 이후 간혹 무대에 섰는데 가스펠 노래를 많이 불렀다.

 

imagesA3KOT33I.jpg

 

1932년생인 그는 ‘Tutti Frutti’, ‘Long Tall Sally’, ‘Good Golly Miss Molly’ 등 수많은 히트곡을 내놓았다. 2020년 5월 9일 88세를 일기로 타계했다.


‘Long Tall Sally’의 노랫말은 그저 흥겹지만 조금은 유치하기도 하다. 숙모 메리에게 존 삼촌의 바람끼를 일러바치(려고 하)는 형식이다. 삼촌 존과 만나는 키 큰 샐리는 약삭빠르지만 존이 필요한 모든 것을 갖고 있다. 한번은 머리숱이 적은 샐리와 있는 존을 보았는데 그때 메리가 오자 존이 마치 오리처럼 웅크리며 숨었다는 것이다. 그러니 (존에게) 오늘 밤에는 나를 즐겁게 해달라고 말한다.


 I'm gonna tell aunt Mary 'bout uncle John, 

 He said he had the mis'ry but he got a lot of fun. 

 Oh, baby, 

 Yeah, now baby, 

 Ooh, ooh, ooh, baby, 

 Some fun tonight. 


 I saw uncle John 

 With long tall Sally, 

 How saw aunt Mary comin' 

 And he ducked back in the alley. 

 Oh, baby, 

 Yeah, now baby, 

 Ooh, ooh, ooh, baby, 

 Some fun tonight. 


 Whoa! 

 Ow! 


 Well, long tall Sally's built pretty sweet, 

 She got ev'rything that uncle John need. 

 Oh, baby, 

 Yeah, now baby, 

 Ooh, ooh, ooh, baby, 

 Some fun tonight. 


 Whoa! 

 

입력 : 2021.04.23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김태완 ‘Stand Up Daddy’

kimchi@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