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26일부터 국내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 시작

아스트라제네카 26일, 화이자 27일부터 의료진과 기관 종사자에 접종

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화이자-바이오엔테크 코로나19 백신. 사진=뉴시스

 

오는 26일부터 국내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다. 26일부터 예정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에 이어 27일부터는 화이자-바이오엔테크(이하 화이자) 백신도 의료진에 접종이 이뤄질 예정이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21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모두 발언에서 "26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시작에 이어 같은날 코백스 퍼실리티로부터 화이자 백신 11만7000회분이 인천공항에 도착한다"며 "이 물량은 곧바로 27일부터 코로나19 환자 치료 의료인들에게 접종될 것"이라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어 "첫 접종 대상자들의 의향을 확인한 결과 94%가 접종에 동의해 주실 정도로 초기 단계의 참여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정부가 책임지고 안전성과 효과성을 검증한 만큼, 국민 여러분께서는 이를 믿고 백신 접종에 적극 동참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했다.

 

국내에서 위탁생산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예방 접종은 요양병원과 노인요양시설, 정신요양·재활시설 등에서 만 65세 미만 입원·입소·종사자를 대상으로 26일부터 진행된다. 요양병원에선 2만1464명 중 92.7%인 18만6659명, 시설에선 10만7466명 중 95.5%인 10만2612명이 접종에 동의했다.

 

이번에 코백스를 통해 들어오는 화이자 백신은 의료진 5만5000여명이 1차 접종 대상이다. 코로나19 환자를 치료하는 감염병전담병원, 거점전담병원, 중증환자치료병상 운영병원, 생활치료센터 종사자들에게 접종된다. 접종 대상자로 등록된 143개 병원 종사자 5만8029명 중 20일 0시 기준으로 접종에 동의한 인원은 94.6%인 5만4910명이다.

 

정부는 코백스로부터 2~3월 중 화이자 5만8500명분(2회 접종, 11만7000회분)과 아스트라제네카-옥스퍼드대 최소 19만명분(2회 접종, 약 39만회분) 을 공급받기로 했다.  

 

 

글=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1.02.22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권세진 ‘별별이슈’

sjkwon@chosun.com 인터넷뉴스팀장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