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조은희 서초구청장, 서울시장 출마 선언

"천만시민들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서울시장 자리는 여성, 남성이 중요한게 아니라 실력으로 승부해야.... 여성 가산점 필요없다"

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조은희 서초구청장이 1일 국민의힘 '투톱'인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과 주호영 원내대표를 만나 내년 서울시장 보궐 선거에 출마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조 구청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서울시장 출마 공식화를 밝혔다.

 

다음은 페이스북 글 전문.

 

------------------------------------------------------------------------

저는 오늘 서울시장에 출마하겠다는 것을 공식화했습니다.
 
제일 먼저 당의 어른이신 김종인비대위원장님께 보고드렸습니다.
 
오늘 오전 김위원장님과 주호영 원내대표님 정양석 사무총장님을 잇달아 공식적으로 찾아뵙고 출마신고를 했습니다

김종인 위원장께서는 "열심히 하라"는 말씀과 함께 "문재인 정부를 비판할 것도 없이 시민의 마음을 우리편으로 만들어야한다"고 당부하셨습니다. "서울시민에게는 저 사람이 과연 잘할 수 있느냐가 판단기준이 될 것"이라며 "시민에게 문제해결의 청사진을 보이라"고 주문하셨습니다.
주호영 원내대표님은 "서울시 부시장,서초구청장으로서의 성공한 경험을 서울시민에게 잘 알리면 좋을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격려해주셨습니다.
 
저는 여성가산점에 대해 이번 서울시장 선거에는 필요없다는 점을 말씀드렸습니다.
서울시장 선거는 너무나 중요하고 천만시민들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서울시장 자리는 여성, 남성이 중요한게 아니라 실력으로 승부해야 한다고 믿습니다.
저는 그동안 젠더 문제에 누구보다 앞장서 왔습니다. 또 서울시와 서초구에서 경력단절 여성들의 재취업을 위한 나비코치 아카데미, 더나아가 주식회사 형태로 발전시킨여성일자리 주식회사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보육정책의 새로운 개념을 도입한 공유어린이집도 운영중입니다.
 
앞으로 부동산 문제, 세금문제는 물론 제가 꿈꾸는 서울시의 비전에 대해 차근차근 밝히겠습니다. 청년에게 미래를 주는 희망시장 시민의 삶을 풍요롭게하는 플러스 시장이 되도록 한걸음씩 걸어가겠습니다.
-----------------------------------------------------------------------------------------

조 구청장은 이날 오전 9시 45분께 국회 비대위원장실에서 김종인 위원장을 20여분간 단독 면담했다. 조 청장은 공식적인 출마 선언을 하기 앞서 당 지도부에 먼저 알리려고 한 것으로 보인다. 그가 서울시장 선거에 출마 의사를 제대로 밝힌 건 이번이 처음이다.

조 구청장은 김 위원장과 만남이 끝난 후 주호영 원내대표와 정양석 사무총장을 차례로 면담했다. 그가 오는 3일 국민의힘 전·현직 모임인 '더 좋은 세상으로(마포포럼)'에 강연자로 나설 예정이어서 이 자리에서 구체적인 비전을 발표할 것으로 예상된다.

글=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0.12.01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권세진 ‘별별이슈’

sjkwon@chosun.com 인터넷뉴스팀장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