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전국에서 수갑을 가장 잘 잃어버리는 경찰은?

'수갑 잃어버리기' 전국 1등은 광주지방경찰청

이경훈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사진=뉴시스
전국에서 광주지방경찰청이 수갑을 가장 많이 잃어버리는 것으로 확인됐다.

14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박완주 의원(충남 천안시을)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광주·전남지방경찰청은 최근 3년 8개월간 각각 35‧14개의 수갑을 잃었다.

광주지방경찰청이 분실한 수갑은 2017년 7개, 2018년 8개, 2019년 20개다. 올해는 8월을 기준으로 단 한 개도 잃지 않았지만, 전국 지방경찰청 중 수갑 분실 건수가 가장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전남지방경찰청은 2017년 2개, 2018년 6개, 2019년 5개, 올해는 8월까지 1개를 분실했다.

같은 기간 전국 지방경찰청이 분실이 수갑은 총 364개다. 

박완주 의원은 “경찰관이 수갑을 분실한 것은 군인이 총을 분실한 것”이라며 “분실한 수갑이 범죄에 악용되지 않도록 직무 교육을 강화하고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했다.

글=이경훈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0.10.14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이경훈 ‘현장으로’

liberty@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