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북한, 노동당 창당 75주년 맞아 기념 순금‧순은 주화 제작

이경훈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사진=뉴시스
2일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는 가장 존엄 높고 위대한 어머니당인 노동당 창건 75돌을 뜻깊게 기념하기 위해 기념주화 ‘조선로동당 창건 75돐’을 발행한다”고 밝했다.
 
상임위원회는 기념주화를 금화와 은화로 발행하기로 하고 그림풀이와 규격, 조성을 승인했다. 내각과 해당 기관들은 정령을 집행하기 위한 실무적 대책을 세울 것이라고 밝혔다.
 
금화 앞면에는 당 창건 사적관과 노동당 마크를 부각해 형상하고, 윗부분에는 ‘조선로동당 창건’이라는 글자를, 아랫부분에는 ‘75돐’이라는 글자와 ‘1945’‧‘2020’을 새겨 넣었다.
금화의 뒷면에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장(國章)을 새기고, 윗부분에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중앙은행’이란 글자를, 아래에는 순도‧무게‧발행연도를 새긴 뒤 목란으로 테두리를 장식했다.
 
금화의 규격은 지름 35㎜, 두께 2㎜이며, 순금이다. 은화의 규격은 직경 40㎜, 두께 3㎜로 순은이다.
 
상임위는 “노동당은 백두에서 개척된 주체혁명 위업을 승리와 영광의 한길로 향도하는 강력한 정치적 참모부”라며 “인민이 치열한 반제반미 대결전에서 연전연승을 이룩하는 역사의 기적을 창조하고, 자주, 자립, 자위의 사회주의 국가가 일떠서게 된 것은 백전백승 조선노동당의 주체적 노선과 세련된 영도가 안아온 빛나는 결실”이라고 주장했다.
 
글=이경훈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0.10.02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이경훈 ‘현장으로’

liberty@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