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2020 트롯어워즈' 대상 이미자, 임영웅은 6관왕

이미자 "가요 100년, 그동안 어렵고 힘들었던 우리 위로해 와"

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2020 트롯어워즈'에서 대한민국 트로트 100년을 대표하는 최고의 가수에게 주는 대상은 '엘레지의 여왕' 이미자에게 돌아갔다.
 
1일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7홀에서 TV조선 주최로 열린 '2020 트롯어워즈'에서 이미자는 후배 가수들을 위한 축하무대를 갖고 '동백아가씨'와 '내 삶의 이유있음을'을 열창했다. 그는 대상으로 호명되자 "후배들을 격려하려 축하무대를 허락했는데 후배들에게 미안하다"며 "가요 100년이 그간 어렵고 힘들었던 우리를 위로하는 자리였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미자는 "앞으로의 100년을 후배들이 이끌어나가며 굳건히 지키고 세계적으로 뻗어나가길 빈다"고 했다.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진(1위) 출신인 가수 임영웅은 6관완을 달성했다. 신인상, K트롯테이너상, 디지털스타상, 글로벌스타상, 10대가 뽑은 트롯가수상, 남자인기상이다. 그는 6번째 상인 '남자인기상'을 수상하면서 "트롯맨 동료들이 있었기에 이 자리에 있을 수 있었다"며 동료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장윤정은 '심사위원 특별상'을 받았다. 그는 선후배 가수들의 축하를 받으며 시상대에 올랐다. 장윤정은 눈물을 흘리며 "선배님들이 건강하게 오랫동안 노래해 주셨으면 좋겠다, 후배들 손 붙들고 끊어지지 않게 열심히 노래할 것"이라고 말했다.
 
방송은 1일 오후 9시부터 2일 자정 넘어서까지 4시간 이상 이어졌다. 무대에는 이미자부터 남진 김수희 주현미 설운도 송대관 하춘화 조항조 김용임 진성 등 트로트 역사와 함께한 스타들, 임영웅 영탁 장민호 이찬원 김희재 정동원 등 신세대 트로트 스타들이 참석했다. 

이하 수상자 명단.

▲ 남자 신인상 임영웅 ▲ 여자 신인상 송가인
▲ 남자 베스트 가수상 진성·조항조·신유·박현빈
▲ 프로듀서들이 뽑은 라이징 스타상 영탁
▲ 작가상 정풍송
▲ 여자 베스트 가수상 김용임·김혜연·금잔디·홍진영
▲ K트롯테이너상 임영웅
▲ 글로벌 스타상 임영웅
▲ 10대가 뽑은 트롯 가수상 임영웅
▲ 가왕상 송대관·현철·태진아·김연자·김수희·하춘화·남진·나훈아·설운도·주현미·장윤정
▲ 디지털 스타상 임영웅
▲ 인기상 임영웅·송가인
▲ 공로상 남진
▲ 심사위원 특별상 장윤정
▲ 대상 이미자
 
글=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0.10.02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권세진 ‘별별이슈’

sjkwon@chosun.com 인터넷뉴스팀장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