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1. 칼럼

“지구촌 분쟁 및 취약 지역 지원 날개 달았다”

코이카, 올 들어 8개 국제기구와 MOU 체결

손수원  조선뉴스프레스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20개 분쟁 및 취약국에 8개 신규 프로그램 운영‧‧‧ 3년간 2,436억 원 지원
9일 국제적십자사연맹과 MOU 체결, 전문성 기반 장기 전략 협력 기대
9일 오후 장원삼 코이카 이사장(오른쪽)과 자강 샤파강 국제적십자사연맹 사무총장이 코이카 본부에서 열린 분쟁 및 취약 지역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코이카(KOICA·한국국제협력단)는 9일 오후경기도 성남시 코이카 본부에서 국제적십자사연맹(International Federation of Red Cross & Red Crescent Societies, IFRC)과 분쟁 및 취약국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이날 업무협약식에는 장원삼 코이카 이사장과 자강 샤파강(Jagan Chapagain) 국제적십자사연맹 사무총장이 각 기관을 대표해 업무협약서에 서명했다.

 

 코이카는 올해 분쟁 및 취약국 지원을 위한 신규 프로그램을 추진하기 위해 8개 국제기구와 개별적으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2월 28일 국제이주기구(IOM)를 시작으로 5월 9일까지 총 5개국제기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이어 17일까지 3** 국제기구와의 업무협약 체결을 추가로 마무리 할 예정이다.

국제이주기구(IOM), 유엔인구기금(UNFPA), 유엔난민기구(UNHCR), 세계식량계획(WFP), 국제적십자사연맹(IFRC)

** 유엔개발계획(UNDP), 국제적십자위원회(ICRC), 국제연합아동기금(UNICEF)

 

 코이카 분쟁 및 취약국 예산은 작년 335억원에서 올해 1,233억원 규모로 분쟁재난 지역에 대한 지원이 크게 확대됐다이에 따라 코이카는 분쟁 및 취약성 대응을 위해 8개 국제기구가 가진 비교우위와 경험을 활용소말리아남수단예멘시리아 등 20여 개의 분쟁 및 취약국을 지원하는 8개 신규 프로그램을 형성하고 3년간 2,436억을 지원할 예정이다.

 

 기존 코이카의 분쟁 및 취약국 사업은 현장에서 발굴한 사업을 국가별로 단기 지원하는 단일 사업(stand-alone project) 방식으로 구조적인 분쟁 및 취약 상황의 근본적인 예방과 해결이 어려웠다.

 

 신규 프로그램은 단일 국가가 아닌 지역(regional project) 대상 10년 단위 장기적 지원을 실시함으로써 초국경적 위기 상황에 보다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고안됐다또한국제기구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하면서 국내의 인도적 지원 생태계도 함께 육성될 수 있도록 국내 NGO 및 학계에서의 사업 참여청년 인재들의 국제기구 진출 경로를 마련했다.

 

 코이카는 국제적십자사연맹(IFRC)과 2024년 하반기부터 분쟁 및 취약국 내 물 관리 체계 강화와 수자원을 둘러싼 생태계를 개선해 지역사회 내 갈등을 관리하고 분쟁을 예방하는 프로그램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유엔인구기금(UNFPA)과 협력해 분쟁 상황 성폭력 예방 및 피해자들 쉼터 제공하고 국제이주기구(IOM)와 공동으로 아프리카와 중동지역 분쟁 및 취약국 거주민 대상 창업지원과 직업기술훈련을 제공하여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 활동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협약식에서 장원삼 이사장은 신규 프로그램을 통해 코이카는 우리 정부의 인도적 지원-개발-평화 연계(HDP Nexus)* 이행전략을 실현하고 분쟁 및 취약국의 분쟁예방평화구축취약성 완화에 효과적으로 기여할 것이라 말했다.

HDP Nexus란 인도적지원(Humanitarian)과 개발(Development), 평화(Peace) 3가지의 각기 다른 분야 간의 활동 및 재원 조달 방식을 효율적으로 상호보완하여 하나의 공동 성과(collective outcome)를 달성하도록 하는 실제 사업의 기획 및 운영 차원에서의 접근 방식이다.

 

 이에 자강 샤파강 국제적십자사연맹 사무국장은 “KOICA와 IFRC의 협력을 통해 인도적 위기를 예방하고 지속가능한 평화를 달성할 것이라 믿는다며 양 기관의 파트너십은 평화롭고 안정적인 국제사회 구축과 장기적인 해결책 조성을 목적으로 한다고 전했다.

입력 : 2024.05.14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세계 속 코이카

ad211004@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